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오스타펜코, 3세트 대역전극…코리아오픈 결승 진출(종합)

6천여 관중 '대성황', 24일 세계랭킹 71위 하다드 마이아와 결승
환호하는 오스타펜코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환호하는 오스타펜코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올해 프랑스오픈 챔피언 옐레나 오스타펜코(10위·라트비아)가 3세트 대역전극을 펼치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KEB하나은행·인천공항 코리아오픈(총상금 25만 달러) 결승에 진출했다.

오스타펜코는 23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대회 6일째 단식 준결승에서 루크시카 쿰쿰(155위·태국)에게 2-1(3-6 6-1 6-3) 역전승을 거뒀다.

마지막 3세트 게임스코어 0-3으로 뒤져 패색이 짙었던 경기를 극적으로 뒤집은 오스타펜코는 24일 결승에서 베아트리스 하다드 마이아(71위·브라질)와 우승을 놓고 맞붙는다.

6월 메이저 대회인 프랑스오픈에서 생애 처음으로 투어 이상급 대회 정상에 오른 오스타펜코는 이번 대회에서 개인 통산 두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앞서 열린 세 경기에서 상대에게 한 세트도 내주지 않고 승승장구한 오스타펜코는 이날 예선을 거쳐 올라온 쿰쿰에게 1세트를 내주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게임스코어 0-3으로 끌려갔고 이후 2-3으로 만회했지만 이어진 자신의 서브 게임을 또 뺏기면서 결국 3-6으로 기선을 제압당했다.

1세트 오스타펜코의 첫 서브 성공률은 37%로 72%에 달한 쿰쿰보다 한참 낮았다.

늘 상대를 압도하던 공격 성공 횟수에서도 10-9로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그러나 2세트 들어 오스타펜코는 전열을 가다듬고 상대를 몰아붙여 6-1로 승리,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루크시카 쿰쿰.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루크시카 쿰쿰.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3세트 초반에는 쿰쿰이 다시 경기 주도권을 잡으면서 게임스코어 3-0으로 리드, 오스타펜코를 벼랑 끝으로 내몰았다.

오스타펜코는 자신의 서브 게임에서 더블폴트 2개를 연달아 저지르며 게임스코어 0-2가 됐고, 기세가 오른 쿰쿰은 이어진 서브 게임을 오스타펜코에게 한 포인트도 내주지 않는 '러브 게임'으로 끝냈다.

이 세 번째 게임의 마지막 포인트는 통렬한 에이스로 장식하며 '이변의 기운'이 감돌았다.

하지만 만만치 않은 저력의 오스타펜코도 이후 연달아 3게임을 따내 3-3을 만들며 반격에 나섰다.

경기장을 찾은 6천여 관중 모습.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경기장을 찾은 6천여 관중 모습.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벼랑 끝에서 탈출한 오스타펜코는 3-3에서 맞선 쿰쿰의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 경기장을 찾은 6천300여 관중의 환호성을 끌어냈다.

이어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켜 5-3으로 달아난 오스타펜코는 상승세가 한풀 꺾인 쿰쿰의 마지막 서브 게임까지 가져오며 1시간 50분 접전을 승리로 마무리했다.

이어 열린 경기에서는 하다드 마이아가 리첼 호헨캄프(119위·네덜란드)를 2-0(6-1 7-6<9-7>)으로 제압했다.

하다드 마이아는 2세트 타이브레이크에서 상대에게 세트 포인트를 세 차례나 허용했지만 그때마다 위기를 넘기고 승부를 2세트에서 끝냈다.

24일 오후 2시 결승에서 맞붙는 오스타펜코와 하다드 마이아는 이전에 만난 적이 없으며 나이는 하다드 마이아가 1996년생으로 한 살 많다.

오스타펜코가 오른손잡이, 하다드 마이아는 왼손잡이고 키는 185㎝인 하다드 마이아가 7㎝ 더 크다.

투어 이상급 대회 단식 우승 경력은 오스타펜코가 올해 프랑스오픈에서 달성했고, 하다드 마이아는 첫 우승에 도전한다.

베아트리스 하다드 마이아.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베아트리스 하다드 마이아.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3 18: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