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원순 "서울시내 급속충전기 확대"…'전기차 시대' 선언

송고시간2017-09-24 06:00

박원순 서울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서울 차 없는 날'인 24일 박원순 서울시장이 전기차 확산을 위한 인프라 구축에 힘쓰겠다는 '전기차 시대 선언'을 발표한다.

박 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서울광장에서 열리는 '차 없는 날' 기념식에서 전기차 급속충전기 보급, 집중 충전소 설치, 서울시 업무용 차량의 전기차 전환 등 전기차 확산을 위한 실천 계획을 공개한다.

전기차 시대 공동선언에는 환경부, 서울시의회, 주한유럽연합(EU) 대표부, 우리은행, 녹색서울시민위원회 등 5개 단체도 동참한다.

서울시를 비롯한 각 기관 대표가 공동선언문에 서명하고 기관별 실천 계획을 발표한다.

서울시는 이날 세종대로(광화문∼숭례문)와 잠수교(남단∼북단)의 양방향 차량 운행을 전면 통제하고 보행자 축제를 연다.

차가 사라진 세종대로 위에는 빨간 우산 128개로 'CAR FREE SEOUL(차가 없는 서울)'이라는 글자가 새겨진다.

세종대로사거리∼서울광장에선 전기차와 경유차의 배출가스를 비교해보는 시연 행사가 열린다. 서울광장∼숭례문에선 아직 국내에 출시되지 않았지만 지명도가 높은 해외 전기차들이 전시된다.

c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