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진안 운장산서 백골 시신 발견…지난 겨울 실종 여성 추정

송고시간2017-09-23 11:20

(진안=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전북 진안군 운장산에서 백골화한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 중이다.

경찰은 이 시신이 지난해 12월 나 홀로 등반 중 실종된 김 모(당시 41·여) 씨로 추정하고 있다.

실종 등산객 찾아 나선 경찰과 소방당국 [연합뉴스 자료사진]
실종 등산객 찾아 나선 경찰과 소방당국 [연합뉴스 자료사진]

23일 진안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 30분께 운장산 해발 650m 계곡에서 주민이 백골화한 시신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시신은 겨울철 옷차림이었으며, 백골화해 지문이나 신원을 확인할 수 없는 상태였다.

현장에서는 차 열쇠가 발견됐다. 이 유류품은 지난해 12월 부근에서 실종된 김 씨의 것으로 확인됐다.

김 씨는 지난해 12월 22일 오후 혼자 등산하던 중 길을 잃자 "산에 올라온 지 두 시간쯤 지났는데 길을 잃었다. 휴대전화 배터리가 얼마 남지 않았다"며 119에 구조요청을 한 뒤 실종됐다.

경찰 관계자는 "옷과 차 열쇠 등을 볼 때 김 씨의 시신으로 추정하지만 정확한 신원을 확인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ollens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