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빌 클린턴 신작 소설, '미드'로 제작된다

송고시간2017-09-23 02:14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특파원 =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세계 최고소득 베스트셀러 작가인 제임스 패터슨과 공동으로 펴내는 첫 소설인 '대통령이 실종되다'가 미국 TV 드라마로 만들어진다.

미국 케이블 네트워크인 쇼타임은 내년 6월 출간되는 이 소설을 TV 드라마 시리즈물로 방영키로 했다고 미국 인터넷매체인 뉴스맥스가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쇼타임은 다른 영화사들을 제치고 제작권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직 대통령의 실종을 다룬 이 소설은 전직 대통령이 스릴러 작가와 함께 펴내는 첫 소설로, 쇼타임 측은 "아주 놀랄만한 이야기"라고 귀띔했다.

구체적 내용에 대해선 거의 알려지지 않았지만, 대통령을 지낸 경험자만이 알 수 있는 내밀한 이야기들이 담겼으며, 허구이긴 하지만 미국 대통령이 느끼는 압박감과 현실이 생생히 묘사돼 있다고 쇼타임 측은 밝혔다.

글로벌 비즈니스 포럼에서 연설 중인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글로벌 비즈니스 포럼에서 연설 중인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Former U.S. President Bill Clinton speaks at the Bloomberg Global Business Forum, Wednesday, Sept. 20, 2017, in New York. (AP Photo/Mark Lennihan)

빌 클린턴 신작 소설 '대통령의 실종'
빌 클린턴 신작 소설 '대통령의 실종'

[아마존 홈페이지 캡처]


hanks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