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PRNewswire] 머크, 상하이에 바이오릴라이언스(R) 엔드투엔드 바이오개발센터 개설

- 유럽 이외의 지역에 동사가 개설한 최초의 엔드투엔드 센터

- 분자 수준에서 상용제품에 이르는 임상 개발을 가속화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다름슈타트, 독일 2017년 9월 22일 PRNewswire=연합뉴스) 선도적인 과학 및 기술 회사인 머크(Merck[https://www.merckgroup.com/ ])는 동사 최초의 아시아태평양(APAC) 지역 바이오릴라이언스(BioReliance(R)) 엔드투엔드 바이오개발센터[http://www.merckmillipore.com/US/en/services/biopharmaceutical-manufacturing/provantage-end-to-end-services/3ZCb.qB.SykAAAFUUGEGqsUt,nav?bd=1 ]를 개설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중국 상하이에 있는 동 센터는 셀 라인 개발, 업스트림과 다운스트림 공정 개발과 비GMP 임상 생산 등 전체 공정 개발 능력을 갖추게 된다.

머크 집행위원회 멤버이며 생명과학 부문 CEO인 유디트 바트라는 "우리의 새로운 바이오릴라이언스(R) 엔드투엔드 바이오개발센터는 초기 임상 시험을 진행하는 소규모 제약사를 유치하게 된다"면서 "머크는 30년의 공정 개발 경험과 9개월에서 12개월에 이르는 기간 중의 완벽한 임상 생산 공정과 임상 물질을 공급한 실적을 가지고 있다. 중국과 그 외의 지역에서 과학적 발견과 혁신을 진전시키게 되어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본 상하이 센터는 APA C지역 고객의 특별한 니즈를 충족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동 센터는 현지의 공정 과학자와 엔지니어를 채용하여 중국과 APAC 지역에 있는 생약 회사들에 완벽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분자 수준에서 상용제품에 이르는 임상 약품 개발을 촉진한다. 고객들은 생산 공정 개발뿐만 아니라 규제 준수, 품질과 훈련에 대한 완벽한 지원을 받게 된다.

자체적인 FIT-Ig(Fabs-In-Tandem) 플랫폼을 사용하여 종양 및 면역종양에 새로운 두 개의 이종 항체 치료법 개발에 전념하는 미공개 스타트업 회사인 에핌에이비바이오테라퓨틱스 설립자 겸 CEO인 청빈 우 박사는 "머크는 선도적인 솔루션 제공사이다"면서 "동 센터의 개설을 통해 우리와 같은 생약 및 떠오르는 바이오테크 회사들이 최신 기술과 경험 많은 과학자들을 활용할 수 있으며 약품 개발 속도를 빠르게 하고 환자들에게 좀 더 저렴한 약품을 공급할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머크의 엔드투엔드 글로벌팀은 그 크기가 3ℓ에서 2,000ℓ에 이르는 약 240개의 대형 분자 프로젝트를 진행한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자원과 인프라가 부족한 창업 초기의 회사들은 자신들의 초기 임상 개발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서 공정 개발과 GMP 임상 제조 분야에서 머크가 보유한 전문성과 경험을 활용할 수 있다. 그 외에도 머크의 엔드투엔드 센터를 통해 스케일링, 공정 및 분석 인증과 전체 공정 기술을 고객이 지정한 위치로 이전하는 작업이 손쉽고 빠르게 진행될 수 있다.

머크의 엔드투엔드 센터는 중요한 혜택을 제공하며 분자 개발과 상용화의 모든 단계에 있는 전 세계 생약 회사들이 직면한 핵심 문제를 해결한다.

프랑스 마르틸락에 소재한 머크의 바이오릴라이언스(R) 엔드투엔드 바이오개발센터는 임상 단계의 배치를 제조하는 일회용 풀가동 GMP 시설이다. 2,000ℓ급 일회용 모비우스(Mobius(R)) 바이오리액터 등 모든 머크 기술을 갖춘 마르틸락 센터는 생약 회사들에게 임상 개발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완벽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미국 매사추세츠주 벌링턴에 소재한 머크의 바이오릴라이언스(R) 엔드투엔드 바이오개발센터는 공정 개발 장비와 서비스 전체를 공급한다. 여기에는 셀 라인 개발과 서비스 및 업스트림과 다운스트림 공정 개발뿐만 아니라 비GMP 임상 생산도 포함된다.

중국에 대한 이번 신규 투자는 아시아에서 가장 활발한 바이오테크 시장 중 한 곳에 머크가 세운 또 하나의 이정표이다. 머크는 2016년 11월, 난통에 2억5천만 유로 규모의 생산 밸류 체인 투자를 발표했는데 이 투자는 중국 필수 약품 리스트 상에 있는 약품 생산과 제약, 생약 및 생명과학 업계를 위한 다양하고 혁신적인 제품 생산과 서비스에 사용된다.

모든 머크 관련 뉴스는 머크의 웹사이트에 등재됨과 동시에 이메일로 배포된다. 본 서비스의 온라인 등록, 변경과 탈퇴를 하려면 www.merckgroup.com/subscribe를 방문하기 바란다.

머크

머크는 의료, 생명과학과 기능성 소재 분야를 이끌어 가는 과학 및 기술 회사이다. 약 50,000명에 이르는 직원들은 생약 치료제에서부터 암 혹은 다발성경화증, 과학 연구와 제조를 위한 첨단 시스템, 스마트폰과 LCD 텔레비전용 액정에 이르기까지 사람의 생활을 개선하고 편리하게 만드는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일하고 있다. 머크는 2016년 66개 국가에서 150억 유로의 매출을 올렸다.

1668년에 창업된 머크는 전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제약 및 화학 기업이다. 창업 일가는 여전히 이 상장 기업 집단의 대주주로 남아있다. 머크는 "머크"라는 명칭과 브랜드에 대한 세계적인 권리를 보유하고 있다. 유일한 예외는 미국과 캐나다로서 그곳에서 동사는 EMD세로노(EMD Serono), 밀리포르시그마(MilliporeSigma)와 EMD기능성소재(EMD Performance Materials)라는 이름으로 운영되고 있다.

사진 - http://mma.prnewswire.com/media/558527/Merck_BioReliance_Center_in_China.jpg

Merck_BioReliance_Center_in_China

출처: 머크(Merck)

Merck Opens China's First BioReliance(R) End-to-End Biodevelopment Center in Shanghai

- Company's first end-to-end center outside of Europe

- Accelerates clinical development from molecule to commercial production

DARMSTADT, Germany, Sept. 22, 2017 /PRNewswire/ -- Merck [https://www.merckgroup.com/ ], a leading science and technology company, today announced the opening of its first BioReliance(R) End-to-End Biodevelopment Center [http://www.merckmillipore.com/US/en/services/biopharmaceutical-manufacturing/provantage-end-to-end-services/3ZCb.qB.SykAAAFUUGEGqsUt,nav?bd=1 ] in the Asia Pacific (APAC) region. Located in Shanghai, China, the center will provide a full range of process development capabilities and services, including cell line development, upstream and downstream process development and non-GMP clinical production.

"Our new BioReliance(R) End-to-End Biodevelopment Center will host small-scale drug manufacturers working on early-phase clinical trials," said Udit Batra, Member of the Merck Executive Board and CEO, Life Science. "Merck has 30 years of process development experience and a track record of delivering robust clinical production process and clinical material within nine to 12 months. We look forward to advancing scientific discovery and innovation in China and beyond."

The Shanghai center is designed to meet the specific needs of customers in the APAC region. Staffed by local process scientists and engineers, the center will provide an integrated suite of services for biopharmaceutical companies in China and across APAC to accelerate clinical drug development from molecule to commercial production. Customers will get full support, not only with process development or production, but also with regulatory, quality and training.

"Merck is a leading solutions provider," said Dr. Chengbin Wu, founder and CEO, EpimAb Biotherapeutics, a privately held start-up company dedicated to generating novel bi-specific antibody therapeutics in oncology and immune-oncology based on its proprietary FIT-Ig (Fabs-In-Tandem) platform. "The opening of this center will provide biopharma and emerging biotech companies like us access to the latest technologies and experienced scientists, helping us in accelerating our drug development and providing more affordable medicine to patients."

Merck's end-to-end global team has a track record of executing nearly 240 large molecule projects, ranging in scale from three- to 2,000-liters. Early-stage companies with limited resources and infrastructure can benefit from Merck's expertise and experience in process development and GMP clinical manufacturing to advance their early clinical development programs. Additionally, Merck's end-to-end approach can facilitate and accelerate scaling, process and analytical method validation and technical transfer of an entire process to a customer-designated location.

Merck's end-to-end offering delivers important benefits and addresses key challenges for biopharmaceutical companies at all stages of molecule development and commercialization in any geography.

Merck's BioReliance(R) End-to-End Biodevelopment Center in Martillac, France, is a fully operational, single-use, GMP facility for manufacturing clinical-stage batches. Equipped with a full suite of Merck technologies, including the 2000-liter single-use Mobius(R) bioreactor, Martillac offers biopharma companies a complete solution to support their clinical development programs.

Merck's BioReliance(R) End-to-End Biodevelopment Center in Burlington, Massachusetts, USA will provide a full range of process development capabilities and services. This includes cell line development services and both upstream and downstream process development, as well as non-GMP clinical production.

This new investment in China marks another milestone for Merck in one of Asia's most dynamic biotech markets. In November 2016, Merck announced a €250 million production value chain investment in Nantong, dedicated to both the production of pharmaceuticals on China's Essential Drug List and the manufacture of a range of innovative products and services for the pharma, biopharma and life sciences industries.

All Merck news releases are distributed by email at the same time they become available on the Merck website. Please go to www.merckgroup.com/subscribe to register online, change your selection or discontinue this service.

About Merck

Merck is a leading science and technology company in healthcare, life science and performance materials. Around 50,000 employees work to further develop technologies that improve and enhance life - from biopharmaceutical therapies to treat cancer or multiple sclerosis, cutting-edge systems for scientific research and production, to liquid crystals for smartphones and LCD televisions. In 2016, Merck generated sales of €15 billion in 66 countries.

Founded in 1668, Merck is the world's oldest pharmaceutical and chemical company. The founding family remains the majority owner of the publicly listed corporate group. Merck holds the global rights to the "Merck" name and brand. The only exceptions are the United States and Canada, where the company operates as EMD Serono, MilliporeSigma and EMD Performance Materials.

Photo - http://mma.prnewswire.com/media/558527/Merck_BioReliance_Center_in_China.jpg

Merck has opened its first BioReliance(R) End-to-End Biodevelopment center in China. The Shanghai center is the company's first outside of Europe. Company’s first end-to-end center outside of Europe. These centers help accelerate clinical development from molecule to commercial production.

Source: Merck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2 13: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