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안보 온천 명성 되찾자" 관광인프라 구축 나서

(충주=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충주시는 수안보온천 관광특구가 문화체육관광부의 2017년 관광특구 활성화 사업대상지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수안보 온천 명성 되찾자" 관광인프라 구축 나서 - 1

시는 지난 7월 문체부에 관련 사업계획서를 제출, 사업대상지로 최종 선정돼 국비 5억5천300만원을 확보했다.

시는 수안보온천 특구에 시비를 포함해 사업비 12억600만원을 투입해 통합예약과 홍보를 일원화한 스마트관광 시스템을 구축한다.

또 침체한 수안보온천의 활성화를 위해 이번 사업과 별도로 연차별 사업계획을 수립해 활성화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충주시는 현재 수안보 관광 활성화를 위해 석문동천(고향의강) 정비, 온천 족욕길 조성, LED 조형물 정비, 조산공원 휴탐방로 조성, 파크로드 조성, 중부권 통합의학센터 건립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기존 수안보온천 관광특구에 부족했던 인프라를 구축하면 옛 명성에 걸맞은 관광지로 도약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vodcas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2 12: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