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 윤빛가람, K리그 클래식 30라운드 MVP

제주 윤빛가람, K리그 클래식 30라운드 MVP - 1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제주 유나이티드 윤빛가람이 2017 KEB하나은행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30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2일 "윤빛가람은 20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과 원정경기에서 후반 5분 감각적인 컨트롤에 이은 중거리포를 터트리며 3-2 승리를 이끌었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각 라운드 MVP는 K리그와 스포츠투아이가 공동으로 개발한 '투아이 지수'와 경기 평가회의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선정한다.

'투아이 지수'는 득점, 슈팅, 패스, 볼 경합, 드리블 돌파, 공간 침투 등 주요 경기 행위를 정량적, 정성적으로 평가해 산출한 지수다.

30라운드 베스트 11은 공격수 윤승원(서울), 마그노(제주), 심동운(포항), 미드필더 홍철, 김호남(이상 상주), 윤빛가람, 룰리냐(포항), 수비수 오반석, 알렉스(이상 제주), 리차드(울산), 골키퍼 양한빈(서울)이 뽑혔다.

베스트 팀은 포항 스틸러스, 베스트 매치는 포항-강원FC전이 선정됐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2 11: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