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티웨이항공, GPS 장착 '전자식 운항교본' 도입

(서울=연합뉴스) 이봉준 기자 = 티웨이항공은 안전 운항 강화를 위해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을 장착한 '전자식 운항교본(EFB: Electric Flight Bag)'을 도입했다고 22일 밝혔다.

GPS 장착 '전자식 운항교본' 도입
GPS 장착 '전자식 운항교본' 도입[티웨이항공 제공=연합뉴스]

EFB는 항공기 운항 시 필요한 각종 교범과 문서 등을 전자화해 태블릿 PC에 담은 것이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19일 관계 당국으로부터 EFB에 대한 최종 인가를 받아 운영 중이다.

기존의 두꺼운 종이책 형태 교범과 운항 자료를 디지털화해 500g 가량의 태블릿 PC에 담아 가독성을 높이고, 신속하게 정보를 업데이트해 운항 정보의 효율성을 제고한 것으로 평가된다.

또 승무원들이 비행 시 기내에 탑재하는 중량을 감소시켜 연간 7만5천kg의 연료와 23만9천kg의 온실가스 배출량(보잉 737-800 여객기 기준)이 감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티웨이항공은 EFB에 GPS 기능을 추가한 응용 프로그램을 도입, 항로 정보를 3D 정보로 입체화했다.

GPS 기능은 이륙, 상승, 순항, 강하 및 착륙 등 운항 상황에 맞는 항로 정보가 자동으로 표시돼 운항 효율성과 안전성을 높일 수 있다.

j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2 10: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