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말만 해도 인공지능이 알아서'…AI 제어기술 특허출원 활발

2013년 20건→2016년 51건…3년새 2.6배↑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음성인식을 이용한 진정한 '핸즈프리' 시대가 현실로 다가오는 가운데 최근 음성인식을 이용한 인공지능 제어기술 특허 출원도 활발하다.

음성인식을 통한 인공지능 제어 기술의 기술별 출원 현황
음성인식을 통한 인공지능 제어 기술의 기술별 출원 현황

24일 특허청에 따르면 애플 시리, 마이크로소프트(MS) 코타나, 아마존 알렉사, 구글 어시스턴트, 삼성 빅스비 등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반기술이 상용화되면서 이를 이용한 인공지능(AI) 제어 기술 특허 출원이 최근 3년간 많이 증가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주요 사용자환경(UI)으로 사용되는 음성인식 기술은 목소리의 음향학적 신호를 단어나 문장으로 변환시켜 기기나 소프트웨어 기능을 실행시키는 것이다.

음성인식을 이용한 인공지능 제어 기술은 입력된 음성 명령으로 AI가 사물 인터넷, 개인 비서, e커머스, 의료·건강, 자동차, 로봇 등에서 디바이스를 제어하거나 지능형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한다.

인공지능 음성인식 내비게이션 프로그램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공지능 음성인식 내비게이션 프로그램 [연합뉴스 자료사진]

관련 특허 출원은 2014년 63건, 2015년 101건, 2016년 51건으로, 20건에 불과하던 2013년에 비해 최근 3년간 크게 늘었다.

애플이 2011년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반기술인 '시리'를 최초 출시한 이후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구글, 삼성이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반기술 개발에 투자해 2014년 이후 각각 독자적인 기반기술을 출시하고 성능 향상을 위해 특허 출원을 한 결과로 풀이된다.

출원인별로는 내국인이 전체 출원의 82%를 차지하며, 대기업 128건(51%), 외국 법인 46건(18%), 개인 35건(14%), 중소기업 24건(10%), 대학과 연구기관이 17건(7%)을 출원했다.

대기업과 외국 법인이 최근 10년간 전체 출원의 69%를 차지하는데, 음성인식을 통한 인공지능 제어 기술을 개발하려면 자체 기반기술을 보유하고 있어야 하며 기반기술 개발에 많은 자원투입이 요구되기 때문으로 보인다.

주요 기술별로는 사물 인터넷 분야 인공지능 기술 62건(25%), 인공지능 개인 비서 45건(18%), 인공지능 음성인식 45건(18%), e커머스 35건(14%), 의료·건강 분야 인공지능 기술 27건(11%) 순으로, 특정 분야에 집중되지 않고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고 있었다.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반 커피 주문서비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반 커피 주문서비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재훈 특허청 멀티미디어방송심사팀장은 "음성인식을 통한 인공지능 제어 기술은 웨어러블 디바이스, 지능형 자동차, 개인·의료용 로봇 등 산업 기술 전반으로 확장될 것"이라며 "특허분쟁이 발생할 가능성도 큰 만큼 연구개발뿐만 아니라 특허권 확보와 경쟁사의 특허 분석 등 전략 수립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허청은 우수기술을 보유한 기업에 대해 특허권과 연계한 4차 산업혁명 기술의 연구개발 전략 수립을 지원하며, 해외 시장별 맞춤형 지식재산 전략도 제공한다.

ye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4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