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세무사회, 경제·일하기지원 기관 협약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광주지방세무사회(회장 김영록)는 22일 광주사회적경제지원센터(센터장 윤영선), 광주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본부장 황인자)와 사회적 경제 활성화와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광주지방세무사회는 세무회계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전산교육장을 무료로 지원할 예정이며 광주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광주지역 사회적경제기업 세무회계 지원을 위한 '사회적경제기업 비용절감(cost-cut)'프로젝트 진행과 홍보, 회계실습교육을 지원한다.

광주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는 경력단절여성을 대상으로 세무회계전문사무원 기초직무 및 직업교육을 해 세무회계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김영록 회장은 "기업 운영의 기본인 세무회계 분야의 사회공헌활동을 위해 세무사회도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으며 사회적경제기업의 세무회계 지원을 위해 광주지방세무사회도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 황인자 본부장은 "지역의 중간지원기관과 협업을 해 경력단절여성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광주사회적경제지원센터 윤영선 센터장은 "지역 공동체의 사회가치 창출과 공동체성을 높이기 위한 사회적경제의 역할이 갈수록 커질 것이며 이번 사업은 이러한 사회적경제기업의 활성화와 성장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shch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2 08: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