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연합뉴스 이 시각 헤드라인] - 08:00

■ 한·미·일 정상 "北 견디지 못하게 최고강도 압박해야"

제72차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1일(미국 동부시간) 미국·일본 정상과의 3자 회동에서 도발을 일삼는 북한을 상대로 제재와 압박의 수준을 최고로 끌어올려야 한다는 데 공감했다. 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이날 미국 뉴욕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3자 회동에서 북핵·미사일 도발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하며 이런 내용에 의견을 모았다고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설명했다. 3자 회동에 참석한 강 장관은 이날 현지 브리핑에서 "3국 정상은 북핵·미사일 도발이 동북아는 물론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을 위협하는 것으로 결코 용납할 수 없다고 인식했다"며 "3국 공조를 긴밀히 하자는 인식을 공유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이 시각 헤드라인] - 08:00 - 1

전문보기: http://yna.kr/vxRm7K6DAHD

■ 北김정은, 트럼프연설에 성명…"사상 최고 초강경 대응 고려"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21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유엔 총회 연설에 대응해 성명을 발표하고 미국에 대해 사상 초유의 초강경 대응조치를 선언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22일 "김정은 동지께서 미 합중국 대통령의 유엔 총회 연설과 관련하여 성명을 발표했다"라며 "최고영도자(김정은) 동지께서는 9월 21일 당중앙위원회 청사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성명을 발표했다"라고 전했다. 김정은은 성명에서 "트럼프가 세계의 면전에서 나와 국가의 존재 자체를 부정하고 모욕하며 우리 공화국을 없애겠다는 역대 가장 포악한 선전포고를 해온 이상 우리도 그에 상응한 사상 최고의 초강경 대응조치 단행을 심중히 고려할 것"이라고 위협했다.

전문보기: http://yna.kr/_yRJ7KCDAHv

■ 한·미 정상 "美, 한국에 최첨단 군사자산 획득·개발 지원"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1일(미국 동부시간) "한국의 최첨단 군사자산의 획득과 개발 등을 통해 굳건한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유지·강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한국과 주변 지역에 미국 전략자산의 순환배치를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제72차 유엔총회 참석차 방미 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뉴욕 롯데팰리스 호텔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진 자리에서 "북한에 대해 압도적인 군사력의 우위를 유지하는 것이 필수적"이라며 이같이 합의했다고 청와대 박수현 대변인이 전했다.

전문보기: http://yna.kr/mxRL7KLDAHf

■ 文대통령 유엔데뷔전 '성과'…'북핵공조' 넓히고 '평화' 띄우기

북한의 잇따른 핵·미사일 도발에 최고 수준의 제재와 압박이란 카드로 북한을 대화 테이블로 끌어내고자 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구상이 새로운 계기를 맞은 것으로 보인다. 제72차 유엔총회 참석차 지난 18일(이하 미국 동부시간) 미국 뉴욕을 방문한 문 대통령은 3박5일간 머무르면서 유엔총회 기조연설, 한·미 정상회담 및 한·미·일 업무오찬, 잇단 양자회담 등의 숨 가쁜 일정을 소화했다. 최대의 다자외교 무대인 유엔총회에 데뷔해 '촛불민심'에 의한 정권교체가 이뤄졌음을 알리고 '4강 외교'의 틀에서 벗어나 각국 정상을 만나 교류·협력의 폭을 넓혔다.

전문보기: http://yna.kr/nxRc7KpDAHC

■ 자영업자 빚 521조원…부실위험 큰 저신용자 대출 32조원

자영업자 대출 규모가 521조 원으로 집계됐다.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22일 한국과학기술원(KAIST) 초청으로 열린 '21세기 금융비전 포럼' 강연에서 이 같은 수치를 소개했다. 자영업자 대출 관리 방안은 다음 달 중순 정부가 발표하는 가계부채 대책에 담긴다. 금융감독원이 나이스신용평가의 자료를 토대로 분석한 자영업자 대출은 생계형, 일반형, 기업형, 투자형으로 분류됐다. 생계형이 38조6천억 원, 일반형이 178조 원, 기업형이 164조1천억 원, 투자형이 140조4천억 원이다.

전문보기: http://yna.kr/SSRR7KpDAHc

■ 단통법 3년 소비자만 '봉'…프리미엄폰 값 ↑·지원금 ↓

2015년 이후 2년간 국산 전략 프리미엄폰의 출고가는 꾸준히 오른 반면 단말 지원금은 10% 이상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원금 감소로 프리미엄폰 가입자의 요금할인(선택약정) 쏠림 현상이 점차 심해진 것으로 분석된다. 22일 연합뉴스가 2015년 4월 이후 나온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전략폰 12종의 출시 당시 출고가와 공시 지원금을 분석한 결과 올해 평균 출고가는 2015년 대비 8.1% 올랐다.

전문보기: http://yna.kr/jLR.7KrDAHV

■ 전국 맑고 제주도 빗방울…10도 이상 일교차

금요일인 22일 동해 상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제주도는 남쪽 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대체로 흐리고 오전까지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수은주는 서울 15.6도, 인천 17.8도, 수원 14.9도, 춘천 12.9도, 강릉 16.3도, 청주 15.8도, 대전 15.1도, 전주 16도, 광주 17.4도, 제주 22.1도, 대구 15.8도, 부산 19.3도, 울산 16.4도, 창원 18.5도 등을 가리키고 있다.

전문보기: http://yna.kr/EyRY7KRDAHK

■ 사상 최장 추석 연휴라지만…임금체불 고통받는 근로자 22만 명

10일간 연휴를 즐길 수 있는 민족 최대 명절 추석을 앞두고 있지만, 임금을 받지 못한 근로자들의 마음은 어느 때보다 무겁다. 일부 근로자들은 하도급 업자가 임금을 가로채 잠적하거나 회사의 부도나 폐업 등으로 임금을 받지 못한 채 당장의 생계 때문에 다시 일거리를 찾아 나서야 하는 어려움을 겪고 있다. 전국적으로 작년 추석에 비해 체불액은 줄었으나 피해 근로자는 늘었다. 종업원 30인 미만인 영세 기업의 체불이 전체의 69%를 차지했다.

전문보기: http://yna.kr/5PR37K6DAHq

■ '나라걱정' 보수단체 시국광고, 원세훈 국정원 확인받고 게재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보수단체에 진보세력을 비방하는 시국광고를 내도록 종용하면서 문안에 대한 '사전 확인'까지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은 신문에 게재된 이들 광고에 국정원의 지원이 있었을 것으로 보고 자금 흐름을 추적하고 있다. 22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국정원 적폐청산 태스크포스(TF)는 원세훈 전 국정원장 재임 시절과 겹치는 2009∼2012년 보수 성향 단체인 '자유주의진보연합'이 국정원 지원을 받아 진보세력을 비방하거나 정부 정책을 옹호하는 내용의 시국광고를 신문에 잇따라 낸 사실을 확인하고 관련 자료를 검찰에 넘겼다.

전문보기: http://yna.kr/QRRu7KIDAHS

■ 국정원 신현수 기조실장 재산 64억원·강경화 장관 35억원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는 재산공개대상자 114명의 재산등록 사항을 22일 관보에 게재했다. 지난 5월 새 정부 들어 임명된 인사와 퇴임한 인사의 재산내역이 지난달 25일에 공개된 데 이어 두 번째로 공개된 것이다. 먼저, 새 정부 인사 중 가장 많은 재산을 신고한 인사는 국가정보원 신현수 기획조정실장으로, 본인과 배우자의 총 재산은 63억8천여만 원이다.

전문보기: http://yna.kr/fxRw7KmDAHZ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2 0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