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우조선 9천억원 규모 컨테이너선 수주…2년래 최대(종합)

스위스 선사 MSC 발주·2만TEU급 추정…올해 수주목표 56% 달성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윤보람 기자 = 대우조선해양이 2년 만에 대규모 컨테이너선 건조 일감을 따냈다.

대우조선은 유럽 지역 선주로부터 컨테이너선 5척을 총 9천266억원에 수주했다고 21일 공시했다.

최종 인도 예정일은 2020년 3월 15일이다.

선주 측 요구로 발주 선사명과 계약 세부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다만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해당 선주는 세계 2위 선사인 스위스 MSC로 추정된다. 컨테이너선 크기는 2만2천TEU(1TEU는 20피트 길이 컨테이너 1개)로 알려졌다.

대우조선은 "이 계약에는 선주와 당사가 이행해야 하는 계약 발효 조건이 있으며 조건이 충족되지 못하면 계약은 무효가 된다"고 밝혔다.

대우조선 자체로는 이번 수주 건이 2년 만에 최대 규모다.

이 회사는 2015년 6월 세계 1위 선사인 덴마크 머스크로부터 2만TEU 크기의 컨테이너선 11척을 18억달러에 수주한 이래로 대규모 건조 계약이 없었다.

이로써 대우조선은 올해 들어 현재까지 총 23척, 약 25억7천만달러(약 2조9천억원) 규모를 수주했다. 이는 연간 목표 수주액인 45억7천만달러의 56.2%에 해당한다.

연초에 대우조선은 연간 목표 수주액을 55억달러로 잡았으나 업계 시황이 개선되지 않는 점을 반영해 최근 목표치를 수정했다.

앞서 주요 외신들은 MSC가 컨테이너선을 대우조선에 5척, 삼성중공업에 6척을 발주할 계획이며 막바지 협상을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삼성중공업도 곧 본계약이 이뤄질 가능성이 큰 것으로 관측된다.

과거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해 MSC에 인도한 컨테이너 선박
과거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해 MSC에 인도한 컨테이너 선박[연합뉴스 자료사진]

br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8: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