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파손된 여수 율촌 상수도관 복구…급수 재개(종합)

(여수=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전남 여수시 율촌면에서 지하수 굴착작업 중 파손된 상수도관 복구 작업이 완료돼 21일 오후 3시부터 여수 일부 지역 급수가 재개됐다.

여수시에 따르면 이날 자정께 여수시 율촌면에서 도수 관로가 파손되면서 돌산읍 등 6만1천 가구에 급수가 중단돼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이날 사고는 한국수자원공사가 지하수 굴착작업 중 파손된 관로를 복구하는 과정에서 1천650mm 관정이 일부 파손돼 일어났다.

수자원공사는 이날 오전 9시쯤 복구 작업을 마쳤으며 정수 과정을 거쳐 오후 3시부터 정상적으로 급수가 시작됐다.

사고가 나자 여수시는 오전 4시에 재난문자를 발송하고 오전 5시부터 단수 조치에 들어갔다.

단수 시점이 아침 출근 시간대에 맞물리면서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여수시는 수자원공사로부터 400㎖들이 물병 8만 병을 받아 진남 체육관과 주민센터에서 시민들에게 나눠줬다.

minu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5: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