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무주국유림관리소 산림관광 활성화 현장토론회

(무주=연합뉴스) 이윤승 기자 = 산림청 무주국유림관리소(소장 김종세)는 21일 전북 무주군 국립 덕유산자연휴양림 내 독일가문비 숲에서 ''국유림 명품숲을 활용한 산림관광 활성화'를 주제로 현장토론회를 열었다.

국립 덕유산 자연휴양림 독일 가문비숲[무주국유림관리소제공=연합뉴스]
국립 덕유산 자연휴양림 독일 가문비숲[무주국유림관리소제공=연합뉴스]

산림청과 지방자치단체·환경단체 담당자, 관련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토론회에는 주민의 소득증대, 일자리 창출, 국유림 명품 숲을 관광 명소로 육성하기 위한 의견 수렴과 협력방안이 논의됐다.

토론회가 열린 덕유산 자연휴양림내 독일가문비 숲은 1931년 조림된 우량숲으로 경관과 생태적 가치를 인정받아 8월 산림청이 선정한 '대한민국 명품숲 10개소'가운데 하나다.

토론회에서 박영환 산림청 국유림 경영과장은 "국민에게 국유림 명품숲이 가진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라며 "이날 수렴한 의견은 산림관광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는 데 참고하겠다"고 말했다.

lov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5: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