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앙·지방정부, 일자리 창출 머리 맞댄다…'일자리 포럼'

수원 노보텔앰버서더호텔서 26일 개최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중앙 및 지방정부 관계자, 일자리 전문가들이 모여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포럼이 오는 26일 오후 2시 경기 수원 노보텔앰버서더호텔에서 열린다.

수원시, 26일 좋은 일자리 포럼 개최
수원시, 26일 좋은 일자리 포럼 개최(수원=연합뉴스) 지방과 중앙 정부 관계자, 일자리 전문가들이 모여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포럼이 오는 26일 오후 2시 경기 수원 노보텔앰버서더호텔에서 열린다. 이한규 수원시 제1부시장이 2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언론브리핑을 열고 포럼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2017.9.21 [수원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의 제안으로 열리는 이번 포럼은 일자리위원회와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고용노동부가 후원한다.

일자리위원회 위원인 염태영 수원시장의 환영사, 남경필 경기도지사·염상훈 수원시의회 부의장의 축사로 시작되는 포럼은 강연과 기조 발제, 사례발표, 주제별 세션으로 진행된다.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이 특별강연을 하고, 차성수 서울 금천구청장이 기조 발제를 한다.

김화수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 전해성 전북 일자리경제정책관,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민형배 광주 광산구청장이 지역 일자리 정책 사례를 발표한다.

세션은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의 문제점, 청년 일자리 미스매칭 해소방안,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지방정부의 역할, 고령화 시대 노인 일자리 활성화 방안 등 4개 주제로 진행된다.

이번 포럼에서 제시된 일자리 정책,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간 협력방안은 염태영 수원시장이 일자리위원회 회의에서 중앙부처에 직접 제안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2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이한규 제1부시장 주재로 브리핑을 열고 "이번 일자리 포럼은 분야별 일자리 창출 해법을 논의하는 자리"라고 설명했다.

이 부시장은 "중앙정부의 일자리 사업을 지방정부가 획일적으로 추진하는 기존의 방식은 지양하고, 중앙정부가 지방정부의 현실적인 정책제안과 의견, 요구사항을 적극적으로 수렴해 일자리 정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hedgeho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4: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