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핵추진 잠수함 추가 배치…"차세대 핵잠수함 건조 앞당긴다"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중국 인민해방군이 최근 5년 사이 새로운 핵추진 잠수함을 배치한 것으로 보인다.

21일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중국의 최대 국영 해군조선기업 가운데 하나인 중국선박중공업집단(CSIC)은 지난 2012년 18차 당대회 이래 성과를 최근 온라인메신저인 위챗 계정에 올렸다.

이 회사는 성과보고에서 18차 당대회 이래 지난 5년간 러시아에서 들여와 개조한 중국의 첫 항공모함인 랴오닝(遼寧)호를 인민해방군에 인도한 데 이어 자국 기술로 또 다른 항공모함을 진수했고, 새로운 핵잠수함과 심해탐사선 자오룽(蛟龍)을 완성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하지만 성과보고에서 지적한 핵잠수함의 이름과 형(Type)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중국의 군사전문가인 쑹중핑은 이 잠수함이 094 또는 093형일 가능성이 있다면서 차세대 핵잠수함으로 분류되는 096형은 완성되기에는 아직 이르다고 평가했다.

올해 미국 의회에 보고된 미 국방부 연차 보고서는 중국의 차세대 핵잠수함 096형이 2020년대 초에 건조를 시작할 것으로 보이며,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인 JL-3가 장착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하지만 베이징의 해군 전문가인 리제는 "미 국방부의 096형에 대한 예측은 어느 정도는 들어맞지만, 이 잠수함이 당초 예정보다 일찍 완성될 수 있다"면서 "이 잠수함은 중국 핵전쟁 능력의 관건이 되는 무기"라고 말했다.

그는 현재 미국과 러시아만이 실제로 탄도미사일과 전략 핵잠수함, 전략폭격기 등 핵전력 삼위일체를 모두 갖추고 있지만, 조만간 중국도 이에 가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 핵잠수함 훈련[AP=연합뉴스 자료사진]
중국 핵잠수함 훈련[AP=연합뉴스 자료사진]

jb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1: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