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화테크윈, 베트남에 항공기 엔진부품 공장 착공…2천억원 투자

(하노이=연합뉴스) 김문성 특파원 = 한화테크윈이 베트남에 항공기 엔진부품 생산공장을 짓는다.

한화테크윈은 21일 베트남 수도 하노이 외곽에 있는 호아락하이테크단지(HHTP)에서 이혁 주베트남 한국대사와 신현우 한화테크윈 대표, 베트남 정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규 공장 기공식을 했다.

이 회사가 해외에 항공기 엔진부품 공장을 두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장은 약 10만㎡의 부지에 축구장 면적의 약 8배인 6만여㎡ 규모로 지어진다.

한화테크윈은 2억 달러(약 2천266억 원)를 투자해 이 공장을 건설, 내년 하반기부터 가동할 계획이다. 고용인원은 초기 200여 명에서 점차 800여 명으로 늘릴 방침이다.

한화테크윈은 최근 세계 3대 항공기 엔진 제작업체인 제너럴일렉트릭(GE), 프랫 앤드 휘트니(P&W), 롤스로이스로부터 대규모 부품을 수주하며 엔진부품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한국의 창원공장에서는 고도화된 기술 역량을 기반으로 고부가 제품군을 생산하고 베트남 공장은 가격 경쟁력이 필요한 제품군 생산에 특화한다는 것이 한화테크윈의 구상이다.

한화테크윈의 항공기 엔진 부품[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화테크윈의 항공기 엔진 부품[연합뉴스 자료사진]

kms123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0: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