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기아차 '사드 갈등' 중국서 고객만족도 최상위

정비 만족도 4년 연속 1위…차급별 만족도 8개 차종 1위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현대·기아자동차가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갈등으로 고전하는 중국에서 실시된 최고 권위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21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베이징현대는 중국질량협회의 '2017 고객만족도 조사'(CACSI)에서 상해폭스바겐, 광기도요타와 함께 공동 1위에 올랐다. 둥펑위에다기아는 3위를 차지했다.

베이징현대는 지난 7월 발표된 제이디파워(J.D.Power)의 정비 서비스 만족도 조사 1위에 이어 중국질량협회 조사에서도 4년 연속 1위를 달성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서비스 경쟁력을 입증했다.

현대·기아차, 중국질량협회 고객만족도 조사 최상위권 달성
현대·기아차, 중국질량협회 고객만족도 조사 최상위권 달성(서울=연합뉴스) 현대·기아차는 중국질량협회가 발표하는 '2017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베이징현대가 정비 만족도 4년 연속 공동 1위를, 차급별 종합 만족도에서는 3년 연속 역대 최다인 총 8개 차종이 1위에 올랐다고 21일 전했다. 사진은 지난 20일 열린 시상식에서 두안용캉 중국질량협회 비서장(오른쪽부터), 서비스 만족도 1위를 수상한 베이징현대 오준연 이사대우, 쟈푸싱 중국질량협회 회장, 차종별 종합 만족도 1위를 수상한 롱우쥔 베이징현대 품질부장이 기념촬영하는 모습. 2017.9.21 [현대·기아차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올해 중국질량협회의 자동차 부문 고객만족도 조사는 총 63개 브랜드, 195개 차종을 대상으로 주요 62개 도시에서 진행됐다.

차량 성능, 설계, 품질 신뢰성, 정비 및 판매 서비스 등 다양한 항목에 대한 평가를 바탕으로 ▲ 판매 서비스 만족도 ▲ 정비 서비스 만족도 ▲ 차급별 종합 만족도 등 3개 부문의 순위를 매겼다.

정비 만족도 조사는 차량 구매 후 1∼3년이 지난 고객을 대상으로 서비스 태도와 효율, 품질, 딜러 시설 및 환경, 비용 등 5개 부문 41개 항목을 평가했다.

차급별 종합 만족도 조사에서는 베이징현대의 ▲ 위에나(소형 신차) ▲ 신형 위에동(중형 신차) ▲ 랑동(10만∼15만위안 중형차) ▲ 밍투(25만위안 이하 중대형차) ▲ 신형 투싼(15만∼20만위안 중형 SUV) 등 5개 차종이 1위에 올랐다.

둥펑위에다기아는 ▲ 신형 K2(소형 신차) ▲ KX7(대형 SUV 신차) ▲ KX3(10만∼20만위안 소형 SUV) 등 3개 차종이 1위를 차지했다.

이 가운데 랑동은 3차례, 밍투는 3년 연속 1위를 달성해 중국의 명실상부한 대표 인기 모델로 자리 잡았다고 현대·기아차는 전했다.

회사 관계자는 "최고 수준의 상품 경쟁력을 갖춘 각종 신차를 투입하고 브랜드 이미지 제고와 고객 중심의 서비스 확대를 통해 중국 내에서 위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중국형 아반떼 '올 뉴 위에동'
중국형 아반떼 '올 뉴 위에동'[현대자동차 제공=연합뉴스]

br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0: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