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대병원-서울아산병원 "4차 의료 산업혁명 공동 추진"

(서울=연합뉴스) 김민수 기자 = 서울대학교병원·서울아산병원·분당서울대병원은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의료 빅데이터 공동연구 협력을 내용으로 하는 3자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이들 세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의료 빅데이터와 ICT·인공지능(AI)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해 세계적 수준의 의료 빅데이터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추진됐다.

서울대병원과 서울아산병원은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병원 중심의 산·학·연 개방형 혁신 플랫폼을 구축해 여러 의학적 난제를 해결할 수 있는 창의적 아이디어를 발굴, 더 많은 환자에게 높은 수준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특히 각 의료기관은 협약에 따라 ▲ ICT 기반 의료 빅데이터 활용 관련 연구 협력 ▲ 의료 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 기술 확산을 위한 상호 협력 ▲ 각 기관이 보유한 지식의 공유와 확산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서창석 서울대병원 원장은 "국내 의료 서비스의 패러다임은 최신 IT 기술과 빅데이터, 첨단의료가 결합한 개인맞춤형 정밀 의학으로 전환되는 상황"이라며 "빅데이터를 포괄하는 의료정보 분야는 산업계와의 협업과 소통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상도 서울아산병원 원장은 "한국이 보유한 고품질 임상 데이터에 인공지능 등 첨단 기술을 융합해 한국인의 특성에 꼭 맞는 정밀의료가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서울대병원 제공=연합뉴스]
[서울대병원 제공=연합뉴스]

k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09: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