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3D 피팅·포토존 갖춘 의류업계 지원센터 G밸리에 오픈

G밸리 패션지원센터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G밸리 패션지원센터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 금천구 G밸리에 패션업계가 필요로 하는 다양한 첨단 시설을 갖춘 지원센터가 문을 연다.

서울시는 22일 오후 4시 금천구 디지털로10길 9 현대아울렛 501호에 'G밸리 패션지원센터'를 오픈한다고 21일 밝혔다.

이곳에는 3D 기술을 활용해 옷을 가상으로 입어볼 수 있는 '가상피팅 체험존', 영세업체의 사진과 동영상 촬영을 무료로 지원하는 '촬영 스튜디오', 의류를 알릴 수 있는 '런웨이 공간' 등이 들어선다.

가상피팅 체험존은 고객 수요에 따라 상품 제작 결정에서 구입 의뢰까지 원스톱으로 할 수 있게 꾸며졌다.

패션지원센터 개관을 기념해 4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특별판매행사도 현대아울렛 5층 특판장에서 열린다.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