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나래, 코리아오픈 테니스 2회전서 탈락

송고시간2017-09-20 14:56

한나래, 플리스코바 꺾고 코리아오픈 테니스 16강행
한나래, 플리스코바 꺾고 코리아오픈 테니스 16강행

(서울=연합뉴스) 한나래(274위·인천시청)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KEB하나은행·인천공항 코리아오픈(총상금 25만 달러) 2회전에 진출했다.
한나래는 19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단식 1회전에서 크리스티나 플리스코바(42위·체코)를 2-0(6-4 6-4)으로 제압했다. 사진은 한나래의 경기 모습. 2017.9.19 [코리아오픈 조직위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나래(274위·인천시청)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KEB하나은행·인천공항 코리아오픈(총상금 25만 달러)에서 8강 진출에 실패했다.

한나래는 2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단식 2회전에서 사라 소리베스 토르모(93위·스페인)에게 0-2(1-6 2-6)로 졌다.

전날 3번 시드의 강호 크리스티나 플리스코바(42위·체코)를 2-0(6-4 6-4)으로 꺾는 이변을 연출한 한나래는 이날 경기에서는 완패를 당했다.

1세트 시작 후 게임스코어 0-4까지 끌려간 한나래는 2세트 게임스코어 0-2에서 이날 처음으로 상대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해 반격에 나서는 듯했다.

그러나 이후 소리베스 토르모에게 다시 내리 3게임을 내주면서 1-5로 밀린 끝에 세계 무대의 높은 벽을 실감해야 했다.

2004년 창설된 코리아오픈 테니스대회 단식에서 한국 선수의 역대 최고 성적은 2013년 장수정(145위·사랑모아병원)의 3회전(8강) 진출이다.

소리베스 토르모와 함께 리첼 호겐캄프(119위·네덜란드), 루크시카 쿰쿰(155위·태국)도 나란히 8강에 올랐다.

톱 시드를 받은 올해 프랑스오픈 단식 우승자 옐레나 오스타펜코(10위·라트비아)는 21일 히비노 나오(72위·일본)를 상대로 8강행 티켓을 다툰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