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의인 이수현 길 만들자"…한일 대학생 서명운동 돌입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2001년 일본 지하철역인 신오쿠보역에서 선로에 떨어진 일본인을 구하려다 숨진 이수현(당시 26세) 씨를 기리기 위해 한일 대학생들이 '이수현 길' 명예 도로명 만들기에 뜻을 모았다.

이수현 추모비
이수현 추모비촬영 조정호 기자

한일 대학생들로 구성된 '아름다운 청년 이수현 모임 2017'은 이수현 씨의 모교인 부산 금정구 내성고등학교 앞에서 부곡 시장으로 향하는 금정구 서동로 31번 길을 '이수현 길'로 이름을 바꾸기 위해 서명운동에 들어간다고 20일 밝혔다.

일본 유학생 16명과 한국 대학생 15명으로 구성된 모임은 오는 23일부터 부산 금정구 부산대학교 인근에서 이수현 길 만들기 서명운동을 진행한다.

서명운동에 앞서 이수현 씨 추모비와 묘소에 들러 추모하는 시간을 가진다.

이들은 서명을 받아 금정구청과 금정구의회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수현 길 만들기를 제안한 한일문화교류협회 오수웅 차장은 "16년 전 용기 있는 행동을 한 이수현 씨가 사람들의 기억에서 사라지는 것 같은데 명예도로 명을 지정해 그를 기억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handbrother@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0 11: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