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에스원 "생체인식 기술 개발 강화…100억원 투자"(종합)

"협력사에 특허 일부 공유…중기와 공동개발"
시큐리티솔루션 페어 개최…하만과 협력한 터널사고 자동감지 솔루션 등 소개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종합 보안업체인 에스원이 생체인식 기술 개발을 강화한다.

육현표 에스원 사장은 20일 서울 중구 부영태평빌딩에서 개최한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 2017'에서 "삼성벤처투자에 출자한 약 100억원을 통해 생체인식 기업 중심으로 제휴를 계속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에스원은 생체인식 중 얼굴인식이 보안성과 편의성을 동시에 갖췄다는 판단하에 이 분야에 중점적으로 투자해왔고, 앞으로도 다양한 생체인식 기술을 개발하고자 관련 기업을 인수하거나 이에 투자할 계획이다.

육 사장은 "중소기업들과도 개방형 연구 개발 시스템을 갖춰 (신기술 등을) 공동개발을 하고 있고, 에스원이 가진 특허의 일부를 협력사와 공유하는 방안 또한 마련 중"이라고 말했다.

올해 5회째를 맞은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 2017은 사흘간 진행된다.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는 보안솔루션에 특화된 전시회로, 올해는 에스원이 도시 전체의 보안을 담당하는 솔루션을 소개한다는 의미로 '시티 오브 에스원'을 슬로건으로 내세웠다.

또 개별 제품을 소개하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도시의 전반적인 보안 인프라를 체험할 수 있는 전시회로 탈바꿈했다.

전시 공간은 에스원의 핵심 시스템을 전시한 통합솔루션, 차세대 통합 출입관리 솔루션을 소개하는 '클레스', 다양한 오디오·영상(AV) 시스템을 체험할 수 있는 하만 AV솔루션 그리고 에스원 파트너사의 상품과 기술을 전시한 협력 통합솔루션 등 4개 섹션으로 나뉘어 꾸며졌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삼성전자가 최근 인수한 글로벌 전자장비 업체인 하만의 AV 솔루션 섹션도 마련됐다.

회의실의 영상, 오디오 등을 스케줄에 맞춰 자동제어할 수 있는 '회의실 자동화 솔루션'과 조명 및 음향시스템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선보였다.

에스원의 터널사고 자동감지 시스템에 하만의 조명, 비상방송 시스템을 결합, 터널 내 사고를 더욱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는 솔루션도 소개됐다.

이 솔루션은 올해 6월 개통된 국내 최장터널 '인제 터널'에 적용됐다.

하만의 '회의실 자동화 솔루션'과 비상방송 시스템은 외국에서는 이미 널리 쓰이고 있지만, 하만이 국내에서 보안업체와 손잡고 보안 솔루션을 선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하만 관계자는 "우리나라는 터널 내 모니터링과 위험감지 시스템은 발달해있으나 조명이나 스피커 등 사고 예방과 빠른 사후 처리를 도울 시스템은 부족하다"며 "하만의 기술을 적용하면 전체 국가 안전망을 강화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에스원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
에스원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서울=연합뉴스) 에스원 육현표 사장(왼쪽 두번째)이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에 참가해 AR 시티 모형을 관람하고 있다.[에스원 제공]

통합솔루션 섹션에는 지능형 CCTV 'SVMS', 출입관리시스템 '엑세스' 등과 같은 에스원의 핵심 시스템이 전시됐다.

특히 에스원의 전체 서비스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증강현실(AR)을 활용한 '시티 모형'이 설치돼 눈길을 끌었다.

10m 길이의 시티 모형에는 주거, 항만, 빌딩, 도로와 같은 주요 시설들이 입체모형으로 구성돼 있다.

스마트폰과 대형 디스플레이를 통해 도시 곳곳에 제공되는 에스원의 서비스를 증강현실로 볼 수 있다.

다음 섹션에는 에스원의 차세대 통합 출입관리 솔루션 '클레스'가 전시됐다.

이 상품은 얼굴인식 스피드게이트를 포함해 내방객 출입관리, 건물 내 잔류자 안전확인, 모바일 사원증 등을 제공하는 상품이다.

클레스는 특히 얼굴인식 등 첨단 보안기술과 최신 트렌드를 접목해 출입관리의 보안성과 편의성을 모두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전시회에서는 클레스의 정식 론칭을 알리는 행사가 진행되는 동시에 관람객이 직접 클레스의 기능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에스원 파트너사들의 상품과 기술도 전시됐다.

에스원은 대부분 중소기업인 파트너사와 상생하는 취지에서 파트너사들이 우수한 역량을 알릴 수 있도록 별도의 전시공간을 마련했다.

22일에는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과 물리보안 융합학과를 개설하는 산학협력식을 체결한다.

에스원은 고려대와 함께 보안업계에 필요한 우수인력 양성을 지원하는 한편 업계와 학계가 협력해 전체 보안업계 성장의 계기로 만들 계획이다.

김종국 에스원 전무는 "최근 스마트시티 개념이 확산하면서 보안산업에서도 통합솔루션의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전시회는 고객들에게 이러한 보안 트렌드를 제시하고 에스원의 역량을 보여 줄 수 있도록 기획됐다"고 밝혔다.

에스원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
에스원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에스원 시큐리티 솔루션 페어에 소개된 '하만 프로페셔널 솔루션'.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0 15: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