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당뇨 특화도시' 충주서 22일 바이오 산업박람회 개막

당뇨 치유 의료산업 한 눈에…55개 의료·뷰티·식품기업 참가

(충주=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당뇨 바이오 특화도시를 선언한 충북 충주에서 당뇨병의 진단부터 예방, 치유와 관련된 산업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당뇨 바이오 미니산업박람회가 22일 개막한다.

시는 2015년 당뇨 바이오 특화도시임을 선포했다.

의료산업관과 체험 힐링관, 건강식품관 3개 전시체험관으로 구성되는 이번 박람회는 오는 28일까지 충주세계무술공원에서 펼쳐진다.

55개 의료·뷰티·식품기업이 참여할 예정으로 아이센스, 아이지엠, SD 바이오센서 등 국내 대표적인 당뇨 관련 의료산업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당뇨 특화도시' 충주서 22일 바이오 산업박람회 개막 - 2

박람회에는 건국대, 세명대, 한국교통대도 참가해 산학연관 협력네트워크를 다진다.

시에서는 '당뇨 교육 동행'과 '당뇨 바이오선업 콘퍼런스', '푸드 닥터 건강강의', '제1회 전국당뇨 음식경연대회', '뷰티 페스티벌' 등 다양한 행사를 마련한다.

또 관람객을 대상으로 당뇨 예방과 치유를 위한 교육과 체험 행사도 열린다.

'당뇨 특화도시' 충주서 22일 바이오 산업박람회 개막 - 1

어린이들을 위해 초중고 학생들이 직접 꾸민 '건강한 식습관 갖기' 포스터 전시회, 바이오과학을 체험할 수 있는 이동과학실험실 등도 준비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는 음식과 운동, 바이오 기기 등을 통해 다양한 체험을 하면서 건강을 돌아보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만병의 근원인 당뇨에 관한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vodcas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0 10: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