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디저트 거장' 필립 콘티치니 첫 방한…신라호텔 초청

내달 22∼28일 행사…패스트리·케이크·타르트 선보일 예정


내달 22∼28일 행사…패스트리·케이크·타르트 선보일 예정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서울신라호텔은 10월 22일부터 28일까지 프랑스 디저트의 거장이자 프랑스 유명 제과점인 꿈의 제과점(La Patisserie des Reves)을 설립한 필립 콘티치니를 초청한다고 20일 밝혔다.

필립 콘티치니는 프랑스 디저트와 미식업계를 이끄는 프랑스의 대표적인 셰프다.

세계 최초로 유리잔에 디저트를 담는 '베린'(Verrine)을 발명해 디저트계 '신의 손'으로 불리고 있다.

2003년 세계 제과챔피언 대회에서 프랑스팀의 코치로 참여해 우승을 차지하기도 했다.

2009년 프랑스에 꿈의 제과점을 열었으며 현재 프랑스 파리, 미국 뉴욕, 영국 런던, 일본 도쿄(東京) 등에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프랑스 꿈의 제과점은 파리를 찾는 전세계 패션·미식 전문가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명소로 자리잡았다. 프랑스 유명 제과 브랜드 중 최고로 평가받고 있다.

올해 4월에는 도쿄 긴자(銀座)에 본인의 이름을 딴 제과점 '필립 콘티치니'(Philippe Conticini)를 새롭게 열었다.

서울신라호텔은 베이커리 '패스트리 부티크'와 '더 파크뷰', '더 라이브러리', '콘티넨탈'에서 필립 콘티치니의 가장 유명한 패스트리와 케이크, 타르트 등을 한정적으로 선보인다.

신라호텔 관계자는 "고객들에게 세계 최고 수준의 디저트를 맛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세계 최정상급 셰프와 함께 식음 프로모션을 계속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필립 콘티치니
필립 콘티치니

chunj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0 09: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