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본 8월 수출 전년비 18.1% 증가…4년 만에 최대폭

9개월 연속 확장…수입 15.2% 늘고 무역흑자 1천136억엔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일본의 지난달 수출이 약 4년 만에 최대 증가율을 기록했다.

일본 재무성은 20일 무역통계 예비치 집계결과를 발표하고 8월 수출이 지난해 같은 달보다 18.1%, 수입은 15.2% 늘었다고 밝혔다.

8월 수출 증가율은 전월 기록인 13.4%는 물론 블룸버그가 집계한 시장전문가 예상치인 14.3%를 훌쩍 넘겼다.

지난 2013년 11월 18.4% 이후로는 가장 큰 폭의 증가율이다.

일본 수출은 지난해 1∼11월 내리 마이너스 성장을 했지만, 12월 5.4% 늘어난 이후로 9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이런 수출 호조는 견조한 대외 수요 덕분이지만 엔화 가치가 달러당 110엔 안팎에서 비교적 안정된 영향도 있었던 것으로 평가된다. 지역별로는 최대 교역 파트너인 중국으로의 지난달 수출이 지난해 8월보다 25.8%나 늘었고 미국으로도 21.8% 증가했다.

지난달 수입 증가율은 시장의 예상치인 11.6%는 상회했지만 전월치(16.3%)보다는 낮았다.

8월 무역수지는 시장 예상을 소폭 웃도는 1천136억엔(약 1조1천518억원) 흑자를 기록했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heev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0 09: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