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메리츠종금 "엔씨소프트 리니지M '롱런' 조짐…목표가↑"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메리츠종금증권은 20일 엔씨소프트[036570]가 지난 6월 출시한 모바일 게임 리니지M이 '롱런' 조짐을 보인다며 목표주가를 45만원에서 55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 '매수'는 종전대로 유지했다.

김동희 연구원은 "리니지M의 하루 매출액은 출시일인 6월 21일 이후 6월 평균 80억원, 7월 70억원, 8월 60억원, 9월 50억원으로 매우 견조하다"며 "이를 바탕으로 3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7천245억원, 3천21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233.0%, 363.9% 각각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 연구원은 "엔씨소프트는 7월 5일 거래소 추가, 8월 9일 혈맹 레이드 이벤트, 9월 업데이트 등을 통해 탁월한 게임 운영 능력을 보여줬다"며 "4분기에는 개인 간 거래, 공성전 등이 추가돼 롱런 사이클을 확고히 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러면서 "엔씨소프트의 주가는 올해 들어 84.9% 상승해 코스피 대비 65.6%포인트 초과 성과를 냈다"며 "이익 추정치가 상향되면서 밸류에이션은 아직 역사적 평균 수준인 주가수익비율(PER) 16.6배 수준에 머물러 있다"고 평가했다.

엔씨소프트 [연합뉴스TV 제공]
엔씨소프트 [연합뉴스TV 제공]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0 08: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