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동부그룹 회장, 비서 상습 성추행 혐의 피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동부그룹 김준기 회장이 여성 비서를 상습 성추행한 혐의로 피소됐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김 회장으로부터 상습 성추행을 당했다는 김 회장 비서 A씨의 고소를 접수해 수사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고소장에서 올해 2∼7월 김 회장이 자신의 신체에 손을 대는 등 추행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일단 피해자 진술을 확보하고, A씨가 제출한 증거를 분석·검토할 방침이다.

김 회장은 7월 말 신병치료차 출국해 현재 외국에 머무르고 있다.

이에 대해 동부그룹 관계자는 "일부 신체접촉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지만 합의했던 것으로 강제성이 없었다"고 해명하고, "A씨가 동영상을 내보이며 '돈을 주지 않으면 고소하겠다'고 했으나 응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com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9 21: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