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제재 강화에도 이달 25∼28일 '국제상품전람회' 개최

중앙통신 "시리아·중국·쿠바 등서 250여 개사 참가"
올해 봄에 열린 평양 국제상품전람회
올해 봄에 열린 평양 국제상품전람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최근 국제사회의 강화된 제재를 받는 북한이 이달 25∼28일 정기 무역박람회인 '평양 국제상품전람회'를 개최한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9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이날 "제13차 평양 가을철 국제상품전람회가 25일부터 28일까지 3대혁명전시관에서 진행된다"며 "조선(북한)과 시리아, 중국, 쿠바, 이란, 이탈리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중국 대북(대만)을 비롯한 세계 여러 나라와 지역의 250여 개 회사들이 참가하게 된다"고 밝혔다.

중앙통신은 이번 전람회에 첨단 과학기술을 도입해 생산한 전자·기계·건재·운수·의학·경공업·식료일용 제품 등이 출품된다며 "여러 나라들 사이의 친선과 교류, 경제적 협조를 발전시키는 데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북한은 외자 유치와 상품 수출을 목적으로 매년 봄과 가을 2차례 평양 국제상품전람회를 개최하고 있다.

kimhyo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9 19: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