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세계 증시 훈풍에 'ELS 인기'…올해 44조원 발행

전세계 증시 훈풍에 'ELS 인기'…올해 44조원 발행 - 1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전 세계 증시가 활황기를 맞으면서 '고위험·고수익'을 좇는 주가연계증권(ELS) 발행액이 올들어 9조원 넘게 급증했다.

20일 한국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올해 ELS 발행액은 지난 18일 기준 43조9천127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연간 발행액 34조5천171억원보다 9조3천956억원(27.2%)이나 증가한 것이다.

ELS 시장은 코스피200지수 등 각국 증시 지수나 국내외 개별 종목의 주가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상품으로, 조기 상환일이나 만기일에 미리 정해놓은 지수나 주가를 유지하면 약정된 수익을 지급한다.

증권사들이 2003년 처음 선보인 ELS 상품은 주식에 직접 투자하기 어려운 투자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누렸다.

그러나 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HSCEI·이하 H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 ELS가 대량 발행됐다가 2015년 중국 증시 폭락으로 증권사들이 막대한 손실을 내는 바람에 시장이 위축됐다가 올해 다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 등 전 세계 증시가 동반 강세를 보이면서 코스피200지수나 유로스톡스50 지수 등을 기초자산으로 한 ELS가 쏟아지면서 시장이 다시 활력을 되찾은 것이다.

연간 ELS 발행액은 ▲ 2012년 47조5천527억원 ▲ 2013년 40조1천595억원 ▲ 2014년 51조6천176억원 ▲ 2015년 61조2천880억원을 기록하다가 작년에 34조5천171억원으로 급감한 뒤 올해는 43조9천127억원(9월 현재)으로 다시 증가세다.

전세계 증시 훈풍에 'ELS 인기'…올해 44조원 발행 - 3

이처럼 ELS 투자 활기는 다양한 상품에 투자하는 파생상품펀드 시장 성장에도 영향을 주고 있다.

파생상품펀드(공·사모 합계)는 18일 기준 46조1천740억원으로 작년 말보다 9조4천230억원 증가했다. 순자산도 급증해 7월 말 45조2천억원에 달했다.

전문가들은 올해 전 세계 경기가 회복세를 보이면서 각국 증시도 상승장세를 지속할 가능성이 커 ELS 시장도 호조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자본시장실장은 "미국, 유럽 등 전 세계에서 경기 회복 기대감이 강해 투자자들 사이에서 ELS에 대한 관심이 다시 높아졌다"며 "과열 우려나 투자 위험성이 높아지는 단계가 아니어서 ELS 인기는 더 지속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세계 증시 훈풍에 'ELS 인기'…올해 44조원 발행 - 2

indi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0 06: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