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양산시립박물관 역사자료실 '희청헌' 26일 개관

(양산=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경남 양산시는 지역의 인문학적 역사자료를 한자리에서 접할 수 있도록 양산시립박물관 내에 역사자료실 '희청헌'을 지었다고 19일 밝혔다.

오는 26일 정식 개관하는 희청헌은 187㎡ 규모로 사업비 2억8천만원을 들여 박물관 2층 외부 데크 공간에 마련했다.

이 공간에는 서가, 열람석, 사무실, 문서고 등을 갖춘다.

이곳에는 양산지역 역사, 고고 및 미술사 관련 보고서 등 2천여 권의 역사전문자료가 있다.

양산시립박물관 역사자료실 '희청헌'
양산시립박물관 역사자료실 '희청헌' (양산=연합뉴스) 경남 양산시가 오는 26일 정식 개관하는 양산시립박물관 역사자료실 '희청헌'. 2017.9.19 [양산시 제공=연합뉴스]

특히 국회도서관과 국립중앙도서관 등 온라인 원문 자료를 무료로 검색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춘 지식정보공간이다.

'희청헌'은 옛 양산군 시절 군 관사 서쪽에 있었던 문서고였다.

임진왜란 때 소실된 것을 양산군수 조신준(曺臣俊)이 중건한 건물이다.

희청(喜晴)은 '비가 온 뒤 맑게 갠 하늘'을 뜻하며 항상 밝고 깨끗한 마음으로 정사를 펼치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그동안 박물관에는 양산학(梁山學) 관련 전문자료 보관실이 없어 향토사 연구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역사자료실은 휴관일을 제외한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choi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9 16: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