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기재부, 내년 부산 아프리카개발은행 연차총회 준비 MOU 체결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기획재정부는 내년 부산에서 열리는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연차총회 준비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AfDB와 19일 체결했다.

AfDB는 아프리카의 경제 개발사업 지원을 위해 1964년 설립된 개발금융기구로 80개 회원국이 가입해 있다. 한국은 1982년 가입했다.

이날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체결식에는 고형권 기재부 1차관과 빈센트 느메힐레 AfDB 사무총장이 참석해 MOU에 서명했다.

내년 5월 21∼25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제53차 AfDB 연차총회는 한국과 아프리카의 경제협력을 한 단계 도약시키는 동시에, AfDB내 한국의 위상과 발언권을 강화하는 기회로 기대받고 있다.

부산 연차총회에는 아프리카 2∼3개국 정상과 80개 회원국 재무장관·중앙은행장, 각국 공공기관·기업·금융기관 관계자 등 약 4천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MOU에는 주최국인 한국과 AfDB간 비용과 역할분담을 규정했다.

한국은 회의장 조성, 숙박, 교통, 안전 등 총회 운영 전반을 관리하고 부대 행사 기획과 국내 홍보활동을 담당하기로 했다.

AfDB는 연차총회의 전반적인 프로그램 기획과 참석자 초청·등록, 총회홍보 전략을 담당한다.

고 차관은 "원조를 받는 나라에서 주는 나라로 발전한 한국이야말로 아프리카의 경제개발과 빈곤 탈출 과제를 고민할 수 있는 최적의 파트너"라며 "경제·문화·사회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이 강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느메힐레 사무총장은 "아프리카 국가들이 한국의 경제발전 경험과 인프라 분야에 관심이 있어 내년 총회에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고 답했다.

아프리카개발은행 연차총회 양해각서 체결식
아프리카개발은행 연차총회 양해각서 체결식(세종=연합뉴스) 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오른쪽)이 19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빈센트 느메힐레 사무총장(가운데)과 연차총회 준비 양해각서에 서명하고 있다. 2017.9.19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2vs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9 15: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