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28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 사령탑에 허세환 인하대 감독

삼성 라이온즈가 1차 지명한 한양대 좌완 최채흥
삼성 라이온즈가 1차 지명한 한양대 좌완 최채흥 (서울=연합뉴스) KBO는 26일 2018년 신인 1차 지명 명단을 공개했다. 사진은 삼성 라이온즈가 1차 지명한 한양대 좌완 최채흥. 2017.6.26 [삼성 라이온즈 제공=연합뉴스]
역투하는 김선기
역투하는 김선기(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2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한국 대표팀 대 상무 연습경기. 4회 초 상무 선발투수 김선기가 역투하고 있다. 2017.3.2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허세환 인하대 감독이 제28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에 참가하는 한국야구대표팀을 지휘한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경기력향상위원회를 열어 허 감독을 비롯해 코치진과 출전 선수 24명을 결정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이번 대회는 다음 달 2일부터 8일까지 대만 뉴 타이베이시티에서 열린다.

8개 나라가 참가해 2개 조로 나뉘어 풀리그를 치르고, 각 조 상위 2개 팀이 본선 라운드에 진출한다.

예선과 본선을 합산한 종합 성적 1, 2위 팀이 결승전에서 붙어 우승팀을 가린다.

우리나라는 대만, 필리핀, 스리랑카와 A조에 배정됐다. B조에 편성된 나라는 일본, 중국, 홍콩, 파키스탄이다.

박치왕 국군체육부대 감독, 이상번 동의대 감독, 조성현 연세대 감독이 코치로 허 감독을 보좌한다.

프로야구 KBO 퓨처스(2군)리그에서 뛰는 유망주들이 대표팀의 주축을 이룬다.

삼성 라이온즈에 2018년 신인으로 연고 1차 지명된 최채흥(한양대)과 2차 1라운드로 넥센히어로즈에 지명된 김선기(국군체육부대)를 포함하여 이건욱(SK 와이번스), 박세진(KT위즈) 등이 대표팀 투수로 뽑혔다.

2017 KBO 퓨처스(2군)리그에서 홈런왕을 차지한 문상철(국군체육부대)과 같은 팀의 황대인, 장타력을 인정받은 거포 유망주 김민혁(두산베어스)이 대표팀 타선을 이끈다.

우리나라는 2년 전 제27회 대회에서 일본을 상대로 9회 말 2사에 터진 하주석(한화 이글스)의 끝내기 투런 홈런에 힘입어 2-1, 극적인 승리로 1999년 이래 16년 만에 아시아 정상을 탈환했다.

대표팀은 21일 경북 문경에서 모여 강화 훈련으로 조직력을 극대화한 후 30일 대만으로 떠난다.

◇ 2017 제28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 한국 대표팀 엔트리

▲ 감독 = 허세환 인하대 감독

▲ 코치 = 박치왕 국군체육부대 감독, 이상번 동의대 감독, 조성현 연세대 감독

▲ 투수(10명) = 김선기·박민호·양현·강동연(이상 국군체육부대), 김성한(삼성 라이온즈), 김정빈·이건욱·김찬호(SK 와이번스), 박세진(kt wiz), 최채흥(한양대)

▲ 포수(3명) = 이정훈(KIA 타이거즈), 박상언(한화 이글스), 이승민(동국대)

▲ 내야수(7명) = 문상철·박지규·황대인(이상 국군체육부대), 최승민·이성규(이상 삼성 라이온즈), 김민혁(두산 베어스), 이호연(성균관대)

▲ 외야수(4명) = 송민섭·김민혁(이상 국군체육부대), 최민재(SK 와이번스), 오선우(인하대)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9 11: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