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외교부, '한-북극권 협력' 세미나 12월 개최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외교부는 오는 12월11일 서울에서 북극경제이사회(AEC) 사무국과 함께 '제1차 한-AEC 협력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북극에서의 해상운송'(가제)을 주제로 열리는 세미나에서는 북동항로 활용 방안을 중심으로 새로운 경제적 '기회의 땅'으로 부상하는 북극 및 북방 지역에서의 민간 경제 협력 방안에 관해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전했다.

AEC는 북극권 국가의 민간 기업인들로 구성된 북극 비즈니스 포럼으로, 2014년 1월 북극이사회 의결로 창립됐다. 행사에는 로버트 거핀슨 AEC 부회장과 미코 니니 해상운송 실무그룹 의장 등 AEC측 전문가 다수가 참석할 예정이다.

외교부는 "이번 세미나는 비북극권 국가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AEC 행사"라며 "우리 기업의 AEC 가입을 지원하고 AEC와의 협력 방안을 모색함으로써, 기업의 북극 진출을 도모하고 북극 활동의 지평을 확대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hapy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9 13: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