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임실치즈마을, 전국 최고의 농촌 체험마을로 우뚝

(임실=연합뉴스) 이윤승 기자 = 전북 임실군 치즈마을이 대한민국 최고의 농촌체험마을로 우뚝 섰다.

임실치즈마을 대통령상수상[임실군제공=연합뉴스]
임실치즈마을 대통령상수상[임실군제공=연합뉴스]

임실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개최한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대통령상(금상)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임실치즈마을은 소득체험, 문화복지, 경관 환경, 깨끗한 농촌마을기, 시군 마을만들기 등 총 5개 분야로 치러진 콘테스트에서 체험소득 분야에 두각을 드러내며 대통령상과 함께 상금 3천만원을 받았다.

콘테스트에는 전국 2천742개 마을이 신청해 도별 예선과 중앙현장평가를 거쳐 본선에 오른 25개팀이 경합을 벌였다.

치즈마을은 임실지역에 협동의 씨앗이 뿌려진 이후 35년간의 도전과 좌절, 성공을 담은 스토리와 마을공동체의 활동·성과, 치즈마을의 꿈을 담아내는 주제발표, 임실치즈 50년의 역사를 담아낸 오색 치즈 퍼포먼스 등을 선보여 심사위원과 참석자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치즈마을에는 2008∼2016년 40만명의 체험객이 다녀갔으며 매출액도 120억원을 기록했다.

대통상을 수상한 임실치즈마을 주민들[임실군제공=연합뉴스]
대통상을 수상한 임실치즈마을 주민들[임실군제공=연합뉴스]

521명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성과를 냈으며 전국의 농촌마을·행정기관 등 504개 팀이 치즈 마을을 다녀가 주민 주도 마을사업의 모델을 전국으로 전파한 점이 높게 평가됐다.

특히 마을소득을 기금으로 적립해 자립경제를 이끌어 가고 노인복지에 사용하는 등 지역사회 환원 사업을 통해 농촌의 6차산업의 우수모델을 만들어 왔다.

심 민 군수는 "이번 수상은 관광지로서 마땅한 여건을 갖추지 못한 열악한 환경을 극복하며 수십 년간 도전과 좌절을 반복하면서도 포기하지 않고 주민 모두가 힘을 모아 이뤄낸 값진 성과"고 말했다.

lov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9 11: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