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던킨도너츠, 맥주도 판다…홍대에 시범매장 열어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도넛 전문점 던킨도너츠가 맥주를 파는 매장을 처음 선보였다.

던킨도너츠는 홍대 지역에 맥주와 핑거푸드 등 기존에 없던 메뉴를 선보이는 '콘셉트 스토어'를 오픈 했다고 18일 밝혔다.

새 매장에서는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크래프트 비어 스타트업 '더부스'와 제휴해 대강 페일에일, 국민 IPA, 긍정신 레드에일, 흥맥주 스타우트 등 총 9종(생맥주 4종, 병맥주 5종)의 다양한 크래프트 비어를 판매한다.

맥주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감자튀김, 해쉬브라운, 메이플 베이컨 스틱 등 간단한 핑거푸드도 함께 선보인다.

매장 내부는 국내 그래픽 아이스트인 그래플렉스(Grafflex)의 작품으로 꾸며졌다.

던킨도너츠는 일종의 시범매장인 홍대점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맥주 판매 매장 확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던킨도너츠 제공=연합뉴스]
[던킨도너츠 제공=연합뉴스]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8 13: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