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년 새 92차례 고의 교통사고…보험사기 10명 적발

송고시간2017-09-18 10:02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 수성경찰서는 고의로 교통사고를 내고 보험금을 가로챈 혐의(사기)로 A(22)씨 등 1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대구 수성경찰서
대구 수성경찰서

A씨 등은 2015년 8월 3일 오후 1시 50분께 대구시 달서구 월촌역 부근 도로에서 차로를 바꾸는 앞차와 충돌해 보험사에서 460여만원을 받는 등 약 2년 동안 일부러 교통사고를 내 92차례 보험금 2억7천500여만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학교 동창 또는 동네 선후배 사이인 이들은 2∼4명씩 번갈아 승용차를 타고 진로 변경이나 유턴하는 차와 부딪쳐 사고를 내는 수법으로 10개 보험사에서 보험금을 뜯은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보험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단기간 동일인이 낸 유사한 형태 교통사고가 잦아 고의에 혐의를 두고 수사에 착수했다"고 말했다.

교통사고(일러스트) [게티이미지뱅크 그래픽 사용 = 연합뉴스 자료사진]

교통사고(일러스트) [게티이미지뱅크 그래픽 사용 = 연합뉴스 자료사진]


ms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