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류현진, 그랜달과 호흡으로 6승 도전…워싱턴 우타자 8명

송고시간2017-09-18 08:26

류현진의 피칭
류현진의 피칭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포수 야스마니 그랜달과 배터리 호흡을 맞춰 시즌 6승째에 도전한다.

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리는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와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다저스는 크리스 테일러(중견수)-코리 시거(유격수)로 테이블 세터를 구성했다.

이어 저스틴 터너(3루수)-코디 벨린저(1루수)-아시엘 푸이그(우익수)로 중심 타선을 짰다.

커티스 그랜더슨(좌익수)-야스마니 그랜달(포수)-로건 포사이드(2루수)-류현진은 하위 타선에 배치됐다.

이에 맞서는 워싱턴은 트레이 터너(유격수)-제이슨 워스(우익수)-앤서니 렌던(3루수)-대니얼 머피(2루수)-라이언 짐머맨(1루수)-하위 켄드릭(좌익수)-마이클 테일러(중견수)-맷 위터스(포수)-스티븐 스트라스버그(투수)로 라인업을 짰다.

좌투수인 류현진을 공략하기 위해 머피를 제외한 8명을 우타자로 구성했다.

가장 경계해야 할 타자는 렌던이다.

류현진은 렌던과 상대한 3타석에서 안타 2개를 내줬다. 2루타가 하나, 홈런이 하나였다. 렌던은 올해 좌투수를 상대로 타율 0.333, OPS 1.087의 강한 면모를 보여줬다.

워싱턴을 대표하는 타자 브라이스 하퍼가 무릎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하는 것은 류현진에게 호재다.

류현진의 시즌 성적은 5승 7패, 평균자책점 3.59다.

마지막 등판인 지난 6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서는 6이닝 3피안타 1실점으로 호투했지만, 승리를 챙기지는 못했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