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강릉 화재진압 중 순직한 소방관 애도

文대통령, 강릉 화재진압 중 순직한 소방관 애도 - 1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강릉시 강문동 석란정에서 난 불을 끄다 숨진 이영욱(59) 소방위와 이호현(27) 소방사의 순직을 애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이 소방위님은 정년을 앞두었고 이 소방사님은 올해 초 임용된 새내기였다"면서 "두 분의 희생에 깊은 슬픔을 느낀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고인의 명복을 빌며 천붕(天崩, 하늘이 무너짐)과 참척(慘慽, 자손이 부모나 조부모보다 먼저 죽는 일)의 아픔을 겪은 유가족에게 마음을 다해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적었다.

문 대통령은 "국가와 공동체를 위해 헌신하고 떠난 분들을 기억하고 남은 이들의 몫을 다하겠다"면서 "국민 모두의 안전을 위해 한시도 방심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이 소방위와 이 소방사는 이날 오전 4시 29분께 석란정에서 불을 끄던 중 정자가 붕괴되며 쓰러진 건물 잔해 등에 깔렸다.

이 소방위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오전 5시 33분께 숨졌고 이 소방사는 오전 6시 53분께 숨을 거뒀다.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7 15: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