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럽증시, 北 미사일 발사에 소폭 하락 출발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유럽 주요국 증시가 15일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 영향 속에 대체로 소폭 하락 출발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는 이날 오후 5시 26분(한국시간) 전날 종가보다 0.03% 떨어진 12,536.94에 거래되고 있다.

프랑스 파리의 CAC40 지수는 0.02% 오른 5,226.18을 가리켰다.

영국 런던의 FTSE100 지수는 오후 5시 11분 기준 0.39% 하락한 7,267.17이었고,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50 지수는 0.06% 내린 3,524.36이었다.

북한이 이날 오전 일본 상공으로 중거리탄도미사일(IRBM) '화성-12형'을 쏘아 올리자 위험회피 심리가 퍼지면서 은행주와 광산주를 소폭 끌어내렸다. 다만 시장 전반에 큰 영향을 주지는 못했다.

다이와(大和) 증권의 가베야 히로카즈 글로벌 전략가는 "북한이 미사일 발사를 준비하고 있다는 추측 보도가 나왔었다"며 "(오늘 발사는) 전혀 놀랄 일이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heev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5 17: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