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북 한우경진대회…한우 55마리 출품 경합 벌여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전북농협과 전국한우협회 전북도지회가 15일 부안군 스포츠파크에서 개최한 '2017 전북 한우경진대회'가 성황리에 끝났다.

도내 14개 시군에서 선발된 총 55마리의 한우는 5개 부문(암송아지·미경산우·번식암소 1.2.3부)에서 경합을 벌였다.

엄격한 심사 결과, 암송아지 부분 대상은 장수군 김순예씨가 차지했다.

미경산우 부문 대상은 남원시 한은숙씨, 번식암소 1부문 대상은 완주군 이윤자씨, 그리고 번식암소 2, 3부문 대상은 남원시 배재호씨, 익산시 장승원씨에게돌아갔다.

전북 한우경진대회…한우 55마리 출품 경합 벌여 - 1

강태호 전북농협본부장은 "한우 농가들이 수입 쇠고기와의 경쟁, 청탁금지법 시행에 따른 소비 감소로 어려움에 처해있다"면서 "이 같은 난국을 헤쳐나가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가축개량을 통해 고품질 축산물 개발에 승부를 걸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우경진대회는 한우개량 촉진을 통한 한우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전북농협과 전국한우협회 전북도지회가 공동 개최하고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에서 후원하고 있다.

lc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5 1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