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클리블랜드, 끝내기 2루타로 22연승…MLB 최다 연승 2위

연장 접전 끝에 3-2로 대역전승…무승부 포함시 26연승 최다
기뻐하는 클리블랜드 선수들
기뻐하는 클리블랜드 선수들(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대역전으로 연승 행진을 22경기로 늘렸다.

클리블랜드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홈경기에서 연장 10회 접전 끝에 3-2로 승리했다.

클리블랜드는 메이저리그에서 1935년 시카고 컵스가 수립한 순수 최다 연승 기록인 21연승과 82년 만에 어깨를 나란히 했다.

무승부를 포함하면 1916년 뉴욕(현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26연승이 최다다.

클리블랜드의 이날 승리는 극적이었다.

클리블랜드는 1-2로 뒤진 채 9회말을 맞아 연승 행진이 끊길 처지에 놓였다.

하지만 9회말 2사 1루에서 프란치스코 린도어가 좌익수 방면 2루타를 때리면서 2-2 동점을 만들었고, 승부는 연장으로 넘어갔다.

이어 10회말 선두타자 호세 라미레스가 2루타로 출루한 뒤 에드윈 엔카나시온이 볼넷을 골라냈고, 제이 브루스가 경기를 끝내는 우익수 쪽 2루타를 터뜨렸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5 14: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