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추신수 3타수 무안타…갈 길 바쁜 텍사스 3연패 수렁

추신수 타격
추신수 타격[AP=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 안타 행진이 4경기에서 멈췄다.

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 홈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에 그친 뒤 교체됐다.

시즌 타율은 0.265에서 0.263(501타수 132안타)으로 하락했다.

추신수는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시애틀의 우완 선발투수 펠릭스 에르난데스의 7구째 싱커를 공략했지만 2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1-2로 뒤진 3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1-9로 점수 차가 크게 벌어진 6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좌익수 뜬공으로 아웃됐다.

추신수는 8회초 수비 때 재러드 호잉으로 교체돼 11일 뉴욕 양키스전에서 시작한 안타 행진을 마감했다.

텍사스는 4-10으로 패해 3연패에 빠졌다.

72승 74패로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4위인 텍사스는 이날 패배로 포스트시즌 진출에서 한 발짝 더 멀어졌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5 12: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