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파주시, 22일부터 '6년근 파주개성인삼' 수확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파주시는 다음 달 21∼22일 임진각 광장에서 열리는 제13회 파주개성인삼축제를 위해 민통선 부근에서 6년 동안 키워온 파주개성인삼을 오는 22일부터 본격 수확한다고 15일 밝혔다.

파주개성인삼 수확 [파주시 제공=연합뉴스]
파주개성인삼 수확 [파주시 제공=연합뉴스]

시는 파주개성인삼 브랜드 육성을 위해 인삼밭 예정지 관리부터 식재, 재배, 수확, 선별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철저히 관리하고 있다.

축제 기간 판매되는 인삼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공무원 입회하에 수확하고 왕대, 특대, 등외삼(파삼) 등 8등급으로 구분해 선별한다.

수확한 인삼은 선별 즉시 일련번호가 새겨진 자물쇠로 이중 잠금 한 뒤 보관돼 축제현장에서 개봉 후 판매된다.

인삼축제에서 판매되는 파주개성인삼은 김포파주인삼농협에서 6년근임을 증명하고 농산물 우수관리(GAP)인증 취득과 잔류농약검사를 통해 농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한다.

이런 철저한 관리는 소비자들에게 믿고 먹을 수 있는 명품 6년근 인삼으로 인식돼 지난해 인삼축제에서도 50t을 판매했다.

시 관계자는 "올해도 인삼 50t을 준비하고 시중 가격보다 10∼15% 저렴하게 판매할 계획"이라며 "풍성한 가을 축제를 통해 명품 6년근 파주개성인삼도 사고 건강도 챙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ns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5 11: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