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사립유치원 34% 휴업참여 의사…'임시돌봄' 대책 가동

송고시간2017-09-15 10:55

휴업강행 예고
휴업강행 예고

[연합뉴스 자료 사진]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한국유치원총연합회가 주도하는 집단휴업에 참여하는 인천지역 사립유치원이 80여곳에 달할 전망이다.

15일 인천시교육청 집계에 따르면 인천의 사립유치원 261곳 가운데 교육청이 휴업참여 의사를 확인한 유치원은 88곳(34%)이다.

한유총은 오는 18일과 25∼29일 두 차례 집단휴업을 예고한 상태다.

인천교육청은 교육부 지침에 따라 이들 유치원에 사전 협의 없이 진행되는 집단휴업이 불법이라는 점을 통보하고 휴업 철회를 요구했다.

또 사립유치원의 집단휴업 강행에 대비해 일선 교육지원청을 통해 임시돌봄서비스 신청을 받고 있다.

각 지역의 공립유치원을 활용한 임시돌봄서비스는 사립유치원들이 예고한 두 차례 집단휴업 기간(총 6일간)에 돌봄이 필요한 학부모를 위해 시행된다.

시교육청은 집단휴업 첫날인 18일 사립유치원의 휴업참여 여부를 전수조사해 관련 법령에 따라 엄정하게 대처할 방침이다.

사립유치원 집단휴업 강행하나(PG)
사립유치원 집단휴업 강행하나(PG)

[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s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