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신한금투 "롯데쇼핑, 단기 실적 부진…목표가↓"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신한금융투자는 15일 중국 내 마트 부문 매각에 나선 롯데쇼핑[023530]이 국내외 마트 부문 부진으로 단기 실적이 부진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34만5천원에서 30만원으로 내렸다.

박희진 연구원은 롯데쇼핑의 3분기 연결 총매출액은 작년 동기 대비 0.8% 줄어든 7조8천65억원, 영업이익은 16.4% 감소한 1천468억에 머무를 것이라고 추산했다. 박 연구원은 "8월까지 주요 부문의 기존점 성장률이 부진했고, 특히 백화점 기존점은 5% 역성장이 예상된다. 국내 마트 부문은 기존점이 매출이 소폭 늘었으나 이익 불확실성은 여전해 연간 영업이익은 25.8% 줄어든 233억원 수준일 것"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와 관련한 보복 조치로 중국 마트 사업부문이 큰 타격을 받으면서 해외 마트 부문의 손실이 커질 것으로 예상했다. 박 연구원은 "2분기 해외 마트 부문 영업손실이 550억원에 달했다. 인도네시아와 베트남 지역 영업수익은 소폭 흑자였으나 중국에서만 550억원 이상의 손실이 발생한 셈"이라며 "정치적 이슈로 (중국 내 마트의) 영업중지가 계속되면서 중국에서만 올해 2천억원의 영업손실을 낼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만, 전날 전해진 롯데마트의 중국 내 마트 매각 추진 소식에 대해서는 "구체적 매각 금액이나 매각 대상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으나 완전 혹은 부분 매각 시 수익성 개선 가능성이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신한금투 "롯데쇼핑, 단기 실적 부진…목표가↓" - 1


inishmor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5 08: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