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군 특수작전사령부 훈련 기지서 폭발…부대원 15명 부상

송고시간2017-09-15 02:53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의 군 기지에서 훈련 도중 폭발로 부대원 15명이 부상했다고 미 CBS방송이 14일(현지시간) 전했다. 롭 버크홀트 중령은 "다친 부대원들은 전원 미 육군 특수작전사령부(SOCOM) 소속"이라며 "군 당국이 폭발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부상한 병사들은 헬기로 병원에 후송됐다.

폭발은 노스캐롤라이나 포트 브래그의 SOCOM 기지에서 발생했다.

지역방송은 폭발이 일어난 곳이 기지 내 69번 사격장이라고 전했다.

폭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테러나 외부 공격 가능성에 대해서는 언급이 나오지 않았다.

포트 브래그에는 미군 특수부대 병력을 중심으로 약 5만7천 명이 주둔해 있다.

특수작전사령부 병력은 2만3천 명으로 포트 브래그 외에도 여러 곳에 배치돼 있다.

미군 특수작전사령부 훈련 기지인 포트 브래그
미군 특수작전사령부 훈련 기지인 포트 브래그

oakchu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