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S산전, 일본서 460억원 규모 태양광발전소 수주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LS산전은 최근 일본 혼슈(本州) 이시카와(石川) 현에 구축되는 사업비 45억5천만엔(약 460억원) 규모의 18㎿(메가와트)급 '하나미즈키 태양광발전소'의 건설 및 운영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LS산전은 발주사인 '이시카와 하나미즈키1 합동회사'와 EPC(설계·조달·시공) 턴키 사업계약을 체결했다.

이시카와 하나미즈키1 합동회사는 하나미즈키 프로젝트를 위해 설립된 회사로, 태국계 태양광 발전 전문기업인 타이 솔라 에너지(TSE) 소유의 SPC(특수목적법인)다.

하나미즈키 발전소는 이달부터 2019년 3월까지 이시카와 현 가시마군(鹿島郡) 지역 약 30만㎡ 부지에 건설된다.

앞으로 PPA(전력판매계약)를 체결한 호쿠리쿠(北陸)전력에 1년간 약 5천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를 20년에 걸쳐 ㎾h당 36엔의 가격에 공급하게 된다.

LS산전은 이번 사업에서 일본법인 LSIS 재팬을 통해 책임 준공과 발전 효율을 보증하고, 설계·조달·시공은 물론 향후 20년간의 운영·유지(O&M)까지 총괄하게 된다.

이번 사업은 LS산전이 해외에서 수주한 세 번째 태양광 발전소 사업이다.

LS산전은 일본에서 40㎿급 미토(水戶) 뉴타운 메가솔라 파크 발전소에 모듈과 관련 기기를 공급하는 사업을 따낸 데 이어 올해 말 준공 예정인 39㎿급 치토세(千歲) 태양광 발전소(홋카이도(北海道)) EPC 사업을 수주한 바 있다.

LS산전 관계자는 "미토와 치토세 등 대규모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기술과 신뢰를 바탕으로 추가 수주에 성공했다"며 "일본 대규모 태양광 발전 시장은 물론 주택용 솔루션과 수상 태양광 분야로도 사업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LS산전, 일본서 460억원 규모 태양광발전소 수주 - 1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14 11: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