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생활 속 인문교양…석·박사급 지역 인문활동가 130명 모집

송고시간2017-09-13 09:55

문체부 '인문활동가 양성·파견사업' 시범운영

거리의 도서관
거리의 도서관

2015년 서울광장에서 열린 서울북페스티벌 모습 [연합뉴스 사진자료]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생활 속에서의 인문교양 교육을 구현하고 인문학 전공자에게 '징검다리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한 '인문활동가 양성·파견사업'이 올해 시범 운영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이 사업에 참여할 15개 지방자치단체를 오는 29일까지 모집한 13일 밝혔다.

문체부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지자체에서 추천하는 130여 명의 석·박사급 인문활동가를 지원할 예정이다.

선발된 활동가는 소정의 교육을 거쳐 각 지자체에 파견돼 활동하면서 참여도와 경력에 따라 1인당 월 최대 220만 원까지 지원받는다.

해당 지자체는 인문활동가와 함께 지역 특성을 살린 인문 프로젝트를 기획해 내년 2월까지 수행하게 된다. 인문 프로젝트는 역사·지리·문학 등 지역 고유의 문화 자산을 활용해 지역주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고 장기적으로 지속 가능한 내용으로 구성해야 한다.

'인문활동가 양성·파견사업'은 문체부가 2013년부터 전국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도서관 인문교양 체험 프로그램인 '길 위의 인문학'의 특별프로그램으로 추진한다.

자세한 사항은 인문포털 인문360(inmun360.culture.go.kr)과 독서포털 독서인(www.readin.or.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오는 20일까지 권역별 사업설명회도 진행한다.

서울북페스티벌
서울북페스티벌

2015년 서울광장에서 열린 서울북페스티벌 모습 [연합뉴스 사진자료]

abullap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