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스피, 외인·기관 매도에 약보합…2,360선에서 '주춤'(종합)

송고시간2017-09-13 10:12

SK하이닉스 3일 연속 신고가…코스닥 강세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코스피가 13일 상승 출발했으나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에 약세로 돌아섰다.

이날 오전 10시4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77포인트(0.12%) 하락한 2,362.70을 나타내고 있다.

지수는 전날보다 5.07포인트(0.21%) 오른 2,370.54로 출발했으나 곧 약세로 전환한 뒤 2,360선 초중반에서 등락 중이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187억원, 기관은 379억원어치를 내다팔고 있다. 개인만 339억원의 매수 우위다.

간밤 뉴욕증시가 세제개편안에 대한 기대감에 3대 주요 지수 모두 사상 최고치를 경신해 호조를 보였으나 국내 증시는 이를 반영하지 못하는 모습이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0.28% 상승한 22,118.86에,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0.34% 오른 6,454.28에 장을 마쳤다. 나스닥지수는 0.34% 올라 6,454.28로 마감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금융주와 애플의 신제품 영향으로 수혜를 입을 것으로 보이는 일부 반도체주가 미국 증시 강세를 주도해 국내 증시에도 영향을 줄 것"이라고 전망했다.

서 연구원은 "다만 아이폰X의 판매가 예상보다 늦은 11월부터 시작돼 애플 관련주에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고 국내 증시에서 전기전자업종에 대한 매물 출회로 이어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는 LG화학[051910](3.46%), SK하이닉스[000660](2.01%) 등의 강세가 두드러진다.

LG화학과 SK하이닉스는 나란히 52주 신고가를 새로 썼다. SK하이닉스는 3거래일 연속 신고가를 기록 중이다.

약세로 출발했던 '대장주' 삼성전자[005930]도 오름세로 전환해 0.52% 오른 249만3천원에 거래 중이다.

삼성생명[032830](-1.73%), POSCO[005490](-1.18%), 삼성물산[028260](-1.16%), 현대차[005380](-1.10%), 한국전력[015760](-1.10%), NAVER[035420](-0.95%), 신한지주[055550](-0.51%) 등은 약세다.

두산[000150]은 연료전지사업 활성화 기대로 3.83% 오른 13만5천500원으로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업종별로는 통신업(1.13%), 전기전자(0.89%), 기계(0.72%), 화학(0.68%), 종이목재(0.43%), 제조업(0.30%) 등이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약세를 보이는 업종은 은행(-1.88%), 건설업(-1.14%), 철강금속(-1.12%), 운송장비(-1.09%), 증권(-1.04%) 등이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56포인트(0.24%) 오른 661.61을 가리키고 있다.

지수는 2.89포인트(0.44%) 오른 662.94로 출발해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지만 역시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로 상승폭은 다소 줄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는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2.83%), 메디톡스[086900](1.52%), 셀트리온[068270](0.95%) 등이 오르고 있다. 나노스[151910]는 주식분할 소식에 16%대 급등 중이다.

신라젠[215600](-4.18%), 바이로메드[084990](-1.64%) 등은 약세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